현빈 심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현빈 심씨
지위
세자빈
재위 1394년 ~ 1398년
전임자 현빈 유씨
후임자 덕빈 김씨
이름
별호 왕세자빈, 현빈, 삼한국대부인
신상정보
출생일 ?
사망일 ?
사망지 ?
능묘 의안대군묘
부친 부성군(富城君) 심효생(沈孝生)
모친 정경옹주 유씨 (貞慶翁主 柳氏)
배우자 폐세자 이방석(李芳碩)
자녀 슬하 1남(조졸)

현빈 심씨(賢嬪 沈氏, ? ~ ?)는 조선의 왕족으로 폐세자 이방석(李芳碩)의 빈이며 태조신덕왕후의 며느리이다. 본관은 부유(富有)이다.

생애[편집]

왕세자 방석(芳碩)의 첫 번째 세자빈이었던 현빈(賢嬪) 유씨가 내시와 간통하는 죄를 저질러 폐빈되자, 1394년 조선의 개국공신 이조전서(吏曹典書) 심효생(沈孝生)의 딸이 왕세자 방석(芳碩)의 두 번째 세자빈으로 간택되어 또다시 현빈(賢嬪)으로 호칭되었다.

그러나, 1398년 태종 이방원이 일으킨 제1차 왕자의 난으로 태조의 측신인 봉화백(奉化伯) 정도전(鄭道傳), 의성군(宜城君) 남은(南誾) 등과 함께 예문관대제학 부성군(富城君) 심효생(沈孝生) 역시 숙청되었고, 이후 왕세자 방석(芳碩)(숙종 때 의안대군으로 추증), 방석의 동복형 무안군 방번(芳蕃)(숙종 때 무안대군으로 추증) 역시 폐위되고 시해된다.[1][2]

왕자의 난으로 왕세자빈인 현빈 심씨(賢嬪 沈氏) 역시 폐위되어 이후 삼한국대부인(三韓國大夫人)으로 개작(改爵) 되었다.[3]

가족 관계[편집]

본가 부유 심씨(富有 沈氏)

  • 조부 : 심인립(沈仁立) - 금주 지사(錦州 知事)
  • 조모 : 황공로(黃公老)의 딸

왕가 전주 이씨(全州 李氏)

  • 시아버지 : 제1대 태조대왕 (太祖大王, 1335년 ~ 1408년, 재위 1392년 ~ 1398년)
  • 시어머니 : 신덕왕후 강씨 (神德王后 康氏, 1356년 ~ 1396년)
    • 남편 : 폐세자 이방석 (廢世子 李芳碩, 1382년 ~ 1398년)
      • 장남: 원손, 이름미상(元孫, 1398년 5월 29일/6월 14일 - 1398년 8월 26일/10월 6일) - 출생 기록만 남겨져 있다.

각주[편집]

  1. 《조선왕조실록》태조 14권, 7년(1398 무인 / 명 홍무(洪武) 31년) 8월 26일(기사) 1번째기사
  2. 《조선왕조실록》태조 14권, 7년(1398 무인 / 명 홍무(洪武) 31년) 8월 26일(기사) 2번째기사
  3. 《조선왕조실록》세종 53권, 13년(1431 신해 / 명 선덕(宣德) 6년) 7월 30일(임진) 5번째기사 中 "소도군(昭悼君: 이방석)의 아내인 삼한국대부인 심(沈)씨에게도 수신전 1백 결을 주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