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수목원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진주수목원
승강장
승강장
역명판과 열차 시각표
역명판과 열차 시각표
개괄
소재지 경상남도 진주시 일반성면 개암리 226-1
좌표 북위 35° 10′ 3.07″ 동경 128° 17′ 33.59″ / 북위 35.1675194° 동경 128.2926639°  / 35.1675194; 128.2926639
개업일 2007년 10월 19일
폐지일 2012년 10월 23일
종별 임시승강장, 폐역
승강장 구조 1면 1선
노선
경전선
← (평촌)
(4.6 km)
(반성) →
(1.8 km)

진주수목원역(晉州樹木園驛)은 경상남도 진주시에 위치했던 경전선철도역이다.

인근에 있는 도립 경상남도수목원 이용객의 편의를 위해 2007년 10월 19일부터 임시승강장의 형태로 영업을 시작했으나, 2012년 10월 23일 마산-진주 복선 개통으로 인해 영업을 시작 한 지 불과 만 5년 4일, 1832일만에 폐역되었다. 경전선 개통 이래 최단기간 영업했던 역으로 이 역에는 승강장과 역명판은 물론 화장실까지 갖춰져 있어, 역 건물이 없다는점을 제외하고는 기본적인 역 기능이 갖춰져 있었다. 정면으로는 너른 들판이, 뒤편으로는 개암리를 끼고 있다.[1]

평소에는 경상남도수목원의 개관시간부터 폐관시간까지 하루 총 11회의 무궁화호 열차가 정차했으나, 대형 행사가 있는 경우에는 마산행 열차가 이 역을 거쳐 반성역까지 구간 연장운행을 하는 형태로 증편운행하기도 했다.

역이나 인근 시설에서는 직접적으로 승차권 취급을 하지 않았으며, 차내 승무원을 통하여 운임을 정산할 수 있었다.

역사[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