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통 (고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조통(趙通, 생몰연대 미상)은 고려 때의 학자·문인이다. 자는 역락(亦樂)이다. 본관은 옥과(玉果: 현 전라남도 곡성군 옥과면)이다.[1]

주요 이력[편집]

양주(梁州: 현 경상남도 양산시)의 지방관을 지낸 적이 있다.[2]

경서(經書), 사서(史書), 제자백가(諸子百家)에 두루 통달했기 때문에 명종이 여러 차례 불렀다.[1]

문과에 급제한 뒤 여러 차례 승진해 정언(正言)이 되었다가 고공낭중(考功郎中), 태자문학(太子文學)으로 전보되었다.[1]

왕명으로 금나라에 파견되었다가 3년 동안 억류되기도 했다.[1]

1197년(신종 즉위년)에 금나라에 파견되었고,[3] 다음 해인 1198년(신종 원년)에 금나라에서 돌아왔다.[4]

1199년(신종 2년)에는 장작소감(將作少監)에 있었으며, 동경(東京: 현 경상북도 경주시)에서 도적이 발생하자 조정에서는 이들을 회유하기 위해 파견되었다.[5]

1200년(신종 3년)에 소부감(少府監)에 있었으며, 진주(晉州) 안무사가 되었다.[6]

벼슬에서 물러난 뒤 최당, 백광신(白光臣) 등과 기로회(耆老會)를 조직하고 시작 생활을 즐겼으며,[7] 이인로·오세재 등과 벗하여 강좌칠현의 한 사람으로 불렸다.[8]

임춘과 교유가 있었다.[9]

함께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

  • 『고려사』
  • 『파한집』
  • 『졸고천백』
  • 『서하집』
  • 『동국이상국집』

각주[편집]

  1. 『고려사』 권102, 「열전」15, 이인로 부 조통
  2. 이인로, 『파한집』 권 상
  3. 『고려사』 권21, 「세가」21, 신종 즉위년(1197) 10월 7일(병자)
  4. 『고려사』 권21, 「세가」21, 신종 원년(1198) 5월 9일(병오)
  5. 『고려사』 권21, 「세가」21, 신종 2년(1199) 2월 2일(갑자)
  6. 『고려사』 권21, 「세가」21, 신종 3년(1200) 5월 15일(기사)
  7. 최해, 『졸고천백』 권1, 해동후기로회 서문
  8. 『고려사』 권102, 「열전」15, 이규보; 이규보, 『동국이상국집』, 「전집」21, 칠현설(七賢說)
  9. 임춘, 『서하집』 권1, 기조역락파육계[寄趙亦樂破肉戒]·희역락근부작시[戲亦樂近不作詩]와 권4, 여조역락서[與趙亦樂書]·동전서(同前書) 참고.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