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건국준비위원회 위원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조선건국준비위원회 위원장(朝鮮建國準備委員會 委員長)은 한반도에서 8·15 조선 광복이 도래한 1945년 8월 15일에서 같은 해 1945년 9월 7일까지 한국의 군정기미 군정 남조선 과도정부(美 軍政 南朝鮮 過渡政府)소련 군정 북조선(蘇聯 軍政 北朝鮮)에서 각각 공동적으로 성립된 건국준비위원회(建國準備委員會)라는 과도정부 임시기구단체의 위원장을 뜻한다.

배경과 체제[편집]

미 군정 남조선 과도정부(美 軍政 南朝鮮 過渡政府)소련 군정 북조선(蘇聯 軍政 北朝鮮)에서는 각각으로 건국준비위원회(建國準備委員會)라는 과도정부 임시기구단체가 자체 공동 성향 성립이 되어 있었는데 미 군정 남조선 과도정부에서는 건준위 위원장이 3명을 거쳐갔고 소련 군정 북조선에서는 건준위 위원장이 1명 체제를 지속하였는데 미 군정 남조선 건국준비위원회 위원장은 양재하(梁在廈) 위원장 임시서리를 끝으로 남조선 건준위 위원장 직위 체제가 전격 종결되었고 소련 군정 북조선 건국준비위원회 위원장은 아무런 사퇴 혹은 교체가 없이 조만식(曺晩植) 위원장을 처음이자 끝으로 북조선 건준위 위원장 직위 체제가 전격 종결되었다.

남조선건국준비위원회(南朝鮮建國準備委員會)[편집]

위원장(委員長)[편집]

북조선건국준비위원회(北朝鮮建國準備委員會)[편집]

위원장(委員長)[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