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갈성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메달 기록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의 선수
남자 스피드 스케이팅
세계 종목별 선수권 대회
1996 하마르 1000m
동계 아시안 게임
1996 하얼빈 500m
1999 강원 500m

제갈성렬(諸葛成烈, 1970년 3월 24일 ~ )은 대한민국의 전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이다.

의정부고등학교단국대학교, 단국대학교 대학원을 졸업했다. 1992년·1994년·1998년 동계 올림픽 500m·1000m에 출전했다. 1996년 동계 아시안 게임 500m에서 금메달을 차지하였고, 그 해에 스피드 스케이팅에서 동계 올림픽 다음가는 권위를 자랑하는 대회인 세계 종목별 선수권 대회 1000m에서 동메달을 획득하였다. 1999년 동계 아시안 게임 500m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후 은퇴하였다. 1990년대김윤만과 함께 대한민국의 남자 단거리 스피드 스케이팅을 주도하던 선수였지만, 김윤만과 달리 올림픽 메달과는 인연을 맺지 못했다. 빙상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2001년 체육훈장 거상장을 받았다. 그 후 2002년2006년 동계 올림픽에서는 이규혁의 전담 코치를 맡는 등 지도자 생활을 하였고, 2010년 동계 올림픽SBS 해설 위원으로도 활동했으나 2010년 2월 24일 특정 종교적 발언으로 인해 그 다음 날 자진 하차했다. 2010년 7월 28일 국제심판 자격을 정식으로 취득하였다.[1]

경력[편집]

수상[편집]

  • 2001년 대한민국 체육훈장 거상장
  • 1999년 강원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500m 2위
  • 1997년 세계 월드컵대회 1000m 우승
  • 1997년 세계 월드컵대회 500m 우승
  • 1997년 세계 월드컵대회 1000m 우승
  • 1996년 코카콜라 체육대상 기록부문 최우수선수상
  • 1996년 세계종별선수권대회 스피드스케이팅 1000m 3위
  • 1996년 하얼빈 동계 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500m 우승

해설자로서의 비판[편집]

2010년 동계 올림픽에서 SBS가 단독 중계하는 올림픽 해설위원이 되었다. 이 대회 방송 중계를 SBS에서 독점하면서 그는 이 대회 스피드 스케이팅 종목 중계 해설도 단독으로 맡게 된 가운데, 스피드 스케이팅 종목에서 대한민국 선수들의 선전이 이어지면서 그도 방송에서 큰 유명세를 탔다. 특히 독특한 해설과 입담으로 유명해졌으며[2], 일명 '샤우팅 해설', '타잔 해설' 등으로 불리며 눈길을 끌었으나,[3] 엉터리 해설과 부실한 경기 해설, 괴성을 지르는 행동 등으로 인해 전문성과 경기 해설가로서의 자질이 의심스럽다는 비판도 있다.[4] 이런 논란에 대해 제갈성렬 본인은 '빙상인으로서의 꿈이 이루어진 순간 도저히 흥분하지 않을 수 없었다'라고 해명하였다[5].

2010년 2월 24일 열린 남자 10,000m 스피드 스케이팅 경기 중계 도중 이승훈 선수의 금메달이 확정되자 '주님이 허락하셔서 금메달을 땄다' 라는 특정 종교 발언을 해 시청자들의 비난을 사기도 했었는데, 이후 제갈성렬은 '너무 기쁜 나머지 자신도 모르게 나온 말' 이라며 사과하였다. 또한, 스벤 크라머르 선수가 실격을 당했지만 그 사유를 단순히 '콘을 타 넘어서 실격'이라는 말만 되풀이 했으며 OBS(올림픽 주관 방송사)에서는 실격 사유 장면을 그 후로도 수차례 보여 주었고 타국의 취재진들 또한 왜 크라머르 선수가 실격이 되었는지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알려준 것에 반해 제갈성렬은 경기가 끝날 때까지 정확한 실격 사유를 알지 못하여 시청자와 기자들이 잘못된 정보를 가지게끔 하였다.[6] 이러한 여러 비난으로 인해 그가 하차한 후, 남은 종목인 팀추월 경기는 김정일 아나운서가 단독으로 중계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

출신 학교[편집]

  • 서울화계초등학교
  • 의정부중학교
  • 의정부고등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