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 보림사 사천왕상 복장 육경합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보림사사천왕상복장육경합부
(寶林寺四天王像腹藏六經合部)
대한민국 전라남도유형문화재
종목유형문화재 제201호
(1998년 8월 20일 지정)
수량5종6책
시대조선시대
위치
주소전라남도 장흥군 유치면 봉덕리 45
좌표 북위 34° 48′ 29″ 동경 126° 53′ 48″ / 북위 34.807932° 동경 126.89669°  / 34.807932; 126.89669좌표: 북위 34° 48′ 29″ 동경 126° 53′ 48″ / 북위 34.807932° 동경 126.89669°  / 34.807932; 126.89669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장흥 보림사 사천왕상 복장 육경합부(長興 寶林寺 四天王像 腹藏 六經合部)는 전라남도 장흥군 유치면 봉덕리, 보림사에 있는 조선시대의 책이다. 1998년 8월 20일 전라남도의 유형문화재 제201호로 지정되었다.

개요[편집]

보림사는 전라남도 장흥군 가지산에 있는 절로, 860년 신라의 승려 체징에 의해 창건되었다. 이 책은 보림사 사천왕상의 배안에 넣어서 보관하던 유물 가운데 하나이다.

『육경합부』는 조선 전기에 널리 유행하던 ‘금강반야바라밀경’, ‘대방광불화엄경입부사의해탈경계보현행원품’, ‘대불정수능엄신주’, ‘불설아미타경’, ‘관세음보살예문’, ‘묘법연화경관세음보살보문품’등 여섯가지 경전을 모아 한 책으로 엮은 것이다.

우리나라에서 간행된 가장 오래된 것은 세종 6년(1424)에 전라도 고산 안심사에서 만든 판본이며, 이 밖에도 현재까지 알려진 판본은 20여종 이상이 되고 있다. 이들 대부분이 임진왜란 이전인 15세기에 집중적으로 간행된 특징을 보이고 있다.

보림사에서 발견된 것은 모두 5종 6책으로, 이 역시 대부분 15세기에 만들어진 것으로 밝혀졌다. 이중 간행 연도가 확실한 것으로는 세종 31년(1449)의 금사사본, 세조 3년(1457)의 전라북도 전주 원암사본, 세조 6년(1460)의 선종개판본, 성종 19년(1488)의 전라도 고산 화암사본 등이 있다. 이 유물들은 현재까지 매우 희귀하게 전래되고 있어 문화재적 가치가 매우 높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