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칠 갈문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이칠 갈문왕(伊柒葛文王)은 신라의 왕자이자 왕족이며 파사 이사금의 손자이자 지마 이사금의 태자였다.[1] 아달라 이사금의 5촌 조카이자 처남이기도 했다. 휘는 이비(伊非), 사후 갈문왕에 추봉되었다. 이비 갈문왕(伊非葛文王)이라고도 한다. 신라의 김씨 초대 왕 미추 이사금의 외할아버지이며 박제상의 증조 할아버지가 된다.

생애[편집]

신라 박씨 선원세계상 박혁거세의 6세손에 해당된다. 부왕 지마 이사금이 서거하자 뒤를 이은 것은 그의 큰할아버지가 되는 일성 이사금이었다. 일설에는 일성 이사금은 유리 이사금의 손자이자 아도 갈문왕의 아들이라는 설도 있어, 후자의 설을 취하면 일성은 큰할아버지가 아니라 당숙뻘이 된다. 그 뒤 그의 매부이자 당숙인 아달라 이사금이 뒤를 계승하였다.

그의 생전 행적은 알려져 있지 않으며, 삼국사기삼국유사에는 술례부인(述禮夫人)의 친정아버지로만 기록되어 있다. 아달라 이사금이 사망한 뒤에도 그는 왕위를 계승하지 못하였다. 뒤에 갈문왕으로 추봉되었다.[1] 아들 박아도(朴阿道)는 사후 또는 생전인 일성 이사금의 대에 갈문왕에 추봉되었다.[1] 미추 이사금은 그의 외손자이다.[2] 그는 외손자인 김씨 왕 미추 이사금에 의하여 갈문왕에 추봉되었다.

한편 아도 갈문왕은 그의 아들이 아니라 일성 이사금의 아버지라는 설도 있다. 또한 일본에 가서 순절한 박제상은 박씨 설을 취할 경우 그의 증손자뻘이 된다. 그러나 증손자뻘인 박제상과는 2백년 가량의 세대 차이가 나기도 한다.

가계[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