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별계약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cinema.png
이별계약
分手合约
감독오기환
출연바이바이허
펑위옌
우페이츠
장진푸
음악이지수
촬영김영호
편집신민경
배급사CFG(China Film Group)
개봉일대한민국 2013년 7월 27일
시간104분
언어중국어
제작비54억원
흥행수익중국 1억 9197만 위안 (한화 약 350억원)

《이별계약》(分手合约)은 2013년 4월 12일에 개봉한 한중합작영화이다. <선물>, <자귀모>의 감독인 오기환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한국에는 2013년에 7월 27일에 개봉했다. 주연으로는 펑위옌바이바이허가 캐스팅되었다. 초기단계부터 한국의 투자배급사 CJ E&M과 중국의 국영배급사CFG의 공동 작업이 이루어졌으며, 유통과 배급은 CFG이 담당했다. 개봉 이틀만에 제작비 전액(한화 54억원)을 회수했으며, 환화 300억원이 넘는 수익을 올리면서 한중 합작 영화 사상 최고의 수익을 냈다.[1]

줄거리[편집]

수줍은 고백, 두근두근 첫 키스, 행복한 기념일.. 모든 것을 처음으로 함께 경험한 리싱과 차오차오. 첫사랑으로 만난 두 사람은 차오차오의 갑작스러운 이별 통보로 5년간의 이별계약 기간을 두고 헤어지게 된다. 5년 동안 리싱과의 만남만을 준비해온 차오차오는 갑작스러운 리싱의 결혼 소식에 흔들리기 시작하는데…[2]

출연진[편집]

평가[편집]

《이별계약》은 2013년까지 제작된 한중공동제작영화 중에서 가장 큰 상업적인 성공을 올린 영화라는 평가를 받았다. 중국에서 31일간 상영하면서 1.9위안(한화 약 325억)의 흥행수익을 달성했다. 이는 역대 중국 로맨스 영화 흥행성적 중 8위에 달한다. 투자, 마케팅, 기획, 제작 등 초기 제작 단계부터 한국과 중국의 공동작업이 이루어졌으며, 이러한 새로운 글로벌 사업화 모델이 성공한 첫 사례라는 평가를 받는다.[3] 2013년 6월 말 박근혜 대통령이 중국에서 베이징 댜오위타이에서 열린 ‘한-중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했을 때 중국과 한국의 협력 성공사례로 이 영화를 언급하기도 했다.[4] CJ E&M에서는 이별계약이 한류 견제가 심한 중국에서 '중국인을 위한 중국 영화'를 만들었기 때문에 흥행 할 수 있었다고 평가한다.[5]이러한 흥행 기록은 수상한 그녀와 동시 기획된 CJ E&M의 또 다른 한중 합작 영화 《20세여 다시 한 번》에 의해 깨졌다. 《20세여 다시 한 번》는 개봉 17일만에 누적박스오피스 매출로 3억2109만 위안(한화 약 562억원)을 기록했다. 2015년 1월 25일을 기준으로 누적 관객 1000만명을 돌파하기도 했다.[6]

한중합작영화[편집]

한중 공동제작 영화 작업은 2000년부터 이루어져왔다. 2014년 7월 3일, 한국 문화체육관광부와 중국 국가신문출판광전총국은 '대한민국 정부와 중화인민공화국 정부 간의 영화공동제작에 관한 협정'을 체결했다. 영화공동제작협정은 2011년 8월부터 논의가 시작되었으며 2013년 6월에 가서명이 이루어졌다. 영화공동제작협정에는 승인 절차, 조건, 기술협력 등에 관해 규정하고 있다. 만일 중국과의 합작영화가 공동제작영화로 승인될 경우 중국의 자국영화로 인정받는다는 사항도 포함되어있다. 또한 '문화콘텐츠 공동펀드' 조성과 '한중 콘텐츠 전문가 위원회' 구성, 그리고 '한중 문화산업 포럼'개최 등 문화산업 분야의 공동 프로젝트에 대한 협력에 대해서도 양국이 논의 중에 있다.[7]

대표적인 한중합작영화는 다음과 같다

각주[편집]

  1. 이선필 (2013년 7월 1일). '이별계약' 오기환, 중국 웃고 울린 한국인 감독”. 오마이스타. 2015년 6월 17일에 확인함. 
  2. “다음영화”. 
  3. 임미나 (2013년 4월 16일). “韓-中 합작영화 '이별계약' 中 박스오피스 1위”. 연합뉴스. 2015년 6월 17일에 확인함. 
  4. 박종권 (2013년 6월 30일). “박근혜 대통령, 한중합작영화 '이별계약' 양국 협력 성공사례로 꼽아 화제”. 스포츠조선. 2015년 6월 17일에 확인함. 
  5. 하대석 (2013년 9월 10일). “[취재파일] 대통령도 거론한 한중합작 영화 '이별계약'…성공 비결은?”. SBS. 2015년 6월 17일에 확인함. 
  6. 김태은 (2015년 1월 27일). “한중합작영화 ‘20세여 다시한번’ 인기, 현지관객 1000만명↑”. 뉴시스. 2015년 6월 17일에 확인함. 
  7. 이순일 (2014년 7월 4일). “한중 간 영화공동제작협정 체결”. 《문화체육관광부》. 영상콘텐츠산업과. 2015년 6월 17일에 확인함. 
  8. 중국에서는 필선(筆仙)이라는 제목으로 개봉했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