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리 딕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music.png
윌리 딕슨
Willie Dixon
Willie Dixon.jpg
윌리 딕슨 (1981년)
기본 정보
본명 윌리엄 제임스 딕슨
(William James Dixon)
출생 1915년 7월 1일
미국 미국 미시시피 주 빅스버그
사망 1992년 1월 29일 (76세)
미국 미국 캘리포니아 주 버뱅크
국적 미국 미국
직업 음악가, 기타리스트. 베이시스트, 복서
장르 블루스, 로큰롤, 시카고 블루스, 점프 블루스, 리듬 앤 블루스, 가스펠
악기 보컬, 콘트라베이스, 기타
활동 시기 1939년 ~ 1992년
레이블 체스, 코브라, MCA, 컬럼비아, 버브, 얌보
관련 활동 빅 트리 트리오, 머디 워터스, 하울링 울프, 척 베리, 오티스 러쉬, 버디 가이, 오티스 스팬

윌리 딕슨(Willie Dixon, 1915년 7월 1일 ~ 1992년 1월 29일)은 블루스 사상 최초로 프로페셔널 뮤지션 중의 하나로 기록되고 있으며 블루스의 형식적인 면과 멜로디라인 등 모든 면에 있어서 하나의 이정표를 이룩했다. 그는 기타 뿐만 아니라 노래 및 베이스 실력도 출중해 거의 전 분야의 모범을 보였다.

딕슨은 그 어떤 블루스 뮤지션들보다 명곡들을 많이 쏟아낸 인물이다. 에릭 클랩튼이 리메이크했던 〈Hoochie Coochie Man〉이나 레드 제플린이 히트시킨 〈You Shook Me〉, 〈I Can't Quit You Baby〉, 제프 벡의 〈I Ain't Superstitious〉, 포거트의 〈I Just Want To Make Love to You〉, 크림의 〈Spoonful〉 등이 모두 윌리 딕슨의 작품들이다.

그리고 1989년에 자서전 《I Am the Blues》를 냈고 1994년 로큰롤 명예의 전당 '로큰롤에 영향을 미친 자' 부문에 올랐다.

생애[편집]

윌리 딕슨은 1915년 7월 1일 미시시피 주 빅스버그에서 태어났다. 1936년에는 아마추어 권투선수로도 활약했고 파이브 브리지스, 포 점프스 오브 자이브 등의 그룹에서 더블베이스를 연주하다가 1946년부터 1952년까지 빅 트리 트리오와 함께 블루스 앤드 하모니를 연주했다.

그 그룹이 해체되자 체스 레코드 전속으로 일하며 음악가들과 레코드 회사 사이의 중개자 역할을 맡았다. 하지만 1992년 1월 29일 윌리 딕슨은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음반 목록[편집]

정규 음반[편집]

  • 1959년 Willie's Blues
  • 1960년 Blues Every Which Way
  • 1960년 Songs of Memphis Slim and "Wee Willie" Dixon
  • 1962년 Memphis Slim and Willie Dixon at the Village Gate
  • 1963년 In Paris: Baby Please Come Home!
  • 1970년 I Am the Blues
  • 1971년 Willie Dixon's Peace?
  • 1973년 Catalyst
  • 1976년 What Happened to My Blues
  • 1983년 Mighty Earthquake and Hurricane
  • 1985년 Willie Dixon: Live (Backstage Access)
  • 1988년 Hidden Charms
  • 1989년 Ginger Ale Afternoon
  • 1990년 The Big Three Trio
  • 1993년 Willie Dixon's Blues Dixonary
  • 1995년 The Original Wang Dang Doodle: The Chess Recordings
  • 1996년 Crying the Blues: Live in Concert
  • 1998년 Good Advice
  • 1998년 I Think I Got the Blues
  • 2001년 Big Boss Men: Blues Legends of the Sixties
  • 2008년 Giant of the Blues

윌리 딕슨의 블루스 천국[편집]

윌리 딕슨의 블루스 천국은 미국 일리노이 주 시카고에 있는 전시관 겸 공연장이다. 세계 2차 대전 이후 큰 인기를 끌었던 시카고 블루스의 거장 윌리 딕슨을 기리기 위해 세워졌다.

미시간 거리 남쪽 2120에 자리를 잡고 있다. 윌리 딕슨의 블루스 천국이 처음 문을 연 것은 1997년이다.

그러나 2120번지에 있는 건물의 역사는 그보다 훨씬 오래 전부터 이어져 왔다. 특히 이 건물은 20세기 중반까지 블루스로큰롤 역사에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체스 레코드가 있었던 곳이다.

머디 워터스를 시작으로 리틀 월터하울링 울프블루스 계의 전설적인 가수들이 이곳에서 음반을 녹음했다. 윌리 딕슨도 이곳에서 많은 노래를 녹음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설적인 록밴드 롤링 스톤스이 건물을 소재로 한 〈2120 South michigan〉이라는 노래를 발표하기도 했다. 1997년 이 건물을 윌리 딕슨의 미망인이 사들인 뒤 기증했다.

가족의 뜻에 따라 건물은 블루스 음악에 관한 자료를 전시하는 전시관과 공연장으로 탈바꿈했다.

주요 전시물은 블루스 음악 역사에서 큰 획을 그은 가수들의 음반과 그들이 직접 사용했던 녹음실 등이다. 전시물 숫자가 많지는 않지만 건물 자체와 녹음실 등 공간 자체가 큰 의미를 지닌 장소이기도 하다.

딕슨이 직접 공연할 때 입었던 의상과 소품도 보관돼 있다. 건물 외부에는 음악 공연을 할 수 있는 윌리 딕슨의 블루스 정원이 마련돼 있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