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사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왕사범(王師範, 874년[1] ~ 908년 7월 10일?[2][3][4])은 중국 당나라 말기에 활약했던 군벌로, 889년부터 805년까지(공식적으로 절도사(節度使)로서는 891년부터 903년까지) 평로군(平盧軍, 본거지는 지금의 산둥성 웨이팡 시) 번진(藩鎭)을 지배하였다. 그는 당초 당대 최강의 군벌이었던 선무군 절도사(宣武軍節度使, 본거지는 지금의 허난성 카이펑 시) 주전충의 신하였으나, 903년 당 소종이 내린 칙서에 대한 반응으로, 주전충에 항거하여 들고 일어났다. (이 칙서가 실제로 소종의 의지였는지는 분명치 않았다.) 그는 주전충에게 패배한 후, 주전충에게 항복하였다. 908년, 주전충이 당나라의 제위를 찬탈하고 새로 후량을 세우면서 태조로 즉위해 있었을 무렵, 왕사범의 항전으로 죽임을 당한 자신의 조카 주우녕(朱友寧)의 아내의 탄원에 대한 반응으로, 후량 태조는 왕사범과 그의 전 일가족을 처형하라는 명령을 내렸다.

주해[편집]

  1. 자치통감권258.
  2. 자치통감권266.
  3. 대만 중앙연구원 중국력(中國曆) ↔ 서력(西曆) 변환기
  4. 908년 7월 10일은 왕사범과 그의 일가족을 처형하라는 후량 태조 주전충에 의해 발령된 칙명이 하령된 날이었다. 이것이 왕사범과 그의 일가족이 사형당한 정확한 날짜였는지는 완전히 분명치 않다.

참고 자료[편집]

전임
최안잠
평로군 절도사
891년 ~ 903년
후임
주근
전임
장한유(張漢瑜)
하양 3성 절도사
905년 ~ 907년
후임
장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