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동동 (창원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경상남도 창원시 마산합포구
오동동
午東洞 Odong-dong
Masan-happosine.png
인구 21,866명 (2017.01)
세대 10,345가구 (2017.01)
법정동 남성동, 동서동, 부림동, 서성동, 성호동, 수성동, 신포동1가, 신포동2가, 오동동, 중성동, 창동, 추산동
동주민센터 마산합포구 동서북4길 13
홈페이지 마산합포구 오동동 주민센터

오동동(午東洞)은 경상남도 창원시 마산합포구에 있는 법정동 및 행정동이다. 구마산의 중앙에 위치하며, 북쪽으로는 상남동과 접하고 남으로는 마산만에 면한다. 이곳 창원 오동동 71번지에서 이원수 선생의 《고향의 봄》이 탄생했으며, 《오동동 타령》 노래의 근원지로 알려져 있다. 3.15 민주화의거 발상지로 대한민국 민주화에도 큰 기여를 하였다.[1]

개요[편집]

본래 합포현의 지역으로서 조선 태종창원부에 편입되고, 1910년 마산부제 실시에 따라 마산부 외서면에 편입되었다가, 1914년 행정구역 통합에 의하여, 동성동, 오산리, 상남리의 각 일부를 병합하여 ‘오산’과 ‘동성’의 이름을 따라 ‘오동리’라하여 다시 마산부에 편입되었다. 오동동은 상남동 및 중성동과 함께 일제시대에는 한국인의 거주지였으며, 현재 상남천을 따라 발달한 밀집된 지역으로, 북마산과 오동동으로 뻗은 간선도로변에는 보석, 시계, 양품점과 같은 중심지이다. 1997년 5월 12일 중성동과,[2] 2017년 1월 1일 동서동성호동과 통합하여 현재에 이르고 있다.

법정동[편집]

  • 남성동
  • 동성동
  • 부림동
  • 서성동
  • 성호동
  • 수성동
신포동 1,2가 앞바다
  • 신포동1가 : 신포동1가는 마산만과 직접 접하는 지역으로, 창원연안크루즈터미널와 마산항제2부두가 위치해 있다. 주요 거주 시설로는 센트럴아파트와 마산만아이파크가 있다. 마산만을 접한 신포동1가와 신포동2가 일대에 횟집 골목이 늘어서있다.
  • 신포동2가
  • 오동동
  • 중성동
  • 창동
  • 추산동

교육[편집]

교통[편집]

서성광장(KT마산지사 앞)이 동서동의 비교적 중심에 있으며, 창원시의 주요간선도로인 3.15 대로가 통과하고 합포로와 북성로가 이 곳에서부터 시작된다. 또한 동서동 동부-남부권을 해안대로가 가로지르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시내버스는 어시장을 경유하는 노선이 대부분이며, 부림시장을 경유하는 노선은 비교적 적다.

볼거리[편집]

주요 시설[편집]


각주[편집]

  1. 동장 인사말, 2012년 7월 12일 확인
  2. 연혁 및 유래, 2012년 7월 12일 확인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