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도가와 란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auteur.png
에도가와 란포
江戸川 乱歩
Rampo Edogawa 02.jpg
출생 1894년 10월 21일(1894-10-21)
일본 미에현
사망 1965년 7월 28일 (70세)
필명 에도가와 란포
직업 소설가
활동기간 1923년 ~ 1965년
장르 추리소설

에도가와 란포(일본어: 江戸川 乱歩, えどがわ らんぽ, 1894년 10월 21일 ~ 1965년 7월 28일)는 일본의 추리소설 작가이자 평론가이다. 본명은 히라이 타로(일본어: 平井太郎 ひらい たろう)로, 필명인 에도가와는 미국의 문호인 에드거 앨런 포의 이름에서 따온 것이다.[1] 1923년 잡지 신청년에 단편 <2전짜리 동전>으로 데뷔했으며[1] 명탐정 아케치 고고로, 괴도 20면상 등의 캐릭터를 창조해냈다. 일본탐정작가클럽(이후 일본추리작가협회)을 창설해 초대이사장을 지냈다. 추리 작가의 등용문으로 자신의 이름을 붙인 에도가와 란포 상을 만드는 등 미스터리의 발전과 대중화에 힘써 일본 추리소설의 아버지로 불린다.[1]

생애[편집]

한국에 번역된 작품[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에도가와 란포 (1894~1965)”. 경향신문. 2009년 6월 17일. 2012년 5월 30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