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펜시아 스키점프 경기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알펜시아 스키점프 경기장
Alpensia Ski Jumping Center
Korea Special Olympics 24 (8381902341).jpg
소재지 대한민국 평창 대관령 솔봉로 325 (수하리 240-19)
좌표 북위 37° 39′ 42″ 동경 128° 40′ 50″ / 북위 37.66167° 동경 128.68056° / 37.66167; 128.68056좌표: 북위 37° 39′ 42″ 동경 128° 40′ 50″ / 북위 37.66167° 동경 128.68056° / 37.66167; 128.68056
개장 2008년
소유 평창군
표면 잔디
사용처 2018년 동계 올림픽
강원 FC (K리그 클래식) (2016년~현재)
수용인원 13,500석

알펜시아 스키점프 경기장(영어: Alpensia Ski Jumping Center)는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 용산리 알펜시아 리조트에 위치해 있는 스키점프, 노르딕 경기장이다. 축구 경기장으로도 사용된다. 2018년 동계 올림픽의 스키점프 경기와 노르딕 경기가 열린다.

경기장 시설[편집]

알펜시아(Alpensia)는 알프스(Alps)를 뜻하는 독일어의 알펜(Alpen)과 아시아(Aisa), 판타지아(Fantasia)를 조합한 단어로 ‘환상적인 아시아의 알프스’라는 의미이다.[1]

스키점프 경기장은 노멀힐 K-98, 라지힐 K-125의 공식 경기장 2기와 K-15, K-30, K-60의 보조 경기장 3기로 구성되어있다. 관중 수용 능력은 좌석 11,000명, 입석 2,500명으로 총 13,500명을 수용한다. 관리동은 선수 휴게실, 선수 대기실, 장비 보관소, 심판진 휴게실을 배치하는 현대식 클럽하우스 개념으로 구성하였다. 또 스키점프장 정상까지 장비를 직접 가지고 올라갈 수 있는 모노레일을 설치하여 편의성을 더하였다. 조명 시설도 충분히 설치해 주.야간으로 경기가 가능하다.[2][3]

문제점[편집]

하지만 2009년 첫 대회인 2009 FIS 스키점프 대륙컵 부터 강한 바람이 경기장의 보완해야 할 문제로 등장하였다. 경기장이 해발 700m의 대관령 산악지역에 위치해 바람이 많이 부는 것이다. 100m가까이 공중에 뜬 채로 내려오는 스키점프에서 바람은 선수들의 기록과 안전에 큰 변수로 작용하기 때문이다.[2] 결국 이 문제로 2015년 2월, 전국동계체육대회의 시범 종목으로 열리기로 돼 있던 스키점프 경기 까지 취소된다. 이유는 역시 경기장 건설시 바람의 방향과 세기 등을 고려하지 않았다는 것. 이로 인해 국제 스키 연맹으로 부터 사용불가 판정을 받았고, 경기장의 국제인증유효기간도 2014년 12월로 끝나 무면허 경기장까지 되어버린 상황이다. 이에 따라 경기장은 바람막이 설치 보수공사가 진행중이다.[4]

그 외[편집]

이 외에도 영화 국가대표의 촬영지이기도 하다.

2016년 강원 FC가 축구장으로 활용하여 4경기를 치렀으며, 강릉종합운동장2018년 동계 올림픽을 앞두고 보안시설로 지정된 관계로 강원 FC의 2017년 시즌 메인 홈 구장으로 이용한다. 장점으로는 해발 700m에 위치해 한여름에도 평균기온이 21.9도 정도로 낮다는 점이다. 또 시설은 축구전용구장급 시야, LED 조명, 올림픽 음향 시설이 갖춰져 있어, 최고의 경기 관람 환경을 자랑한다.[5] 단점으로 지적된 낮은 접근성은 셔틀버스를 늘려서 해결할 계획이다.

국제 대회[편집]

각주[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