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지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안지귀(安之歸, ? - ?)는 조선 전기의 문신이다. 태조 이성계의 서조카 완천군 이숙의 외손자이다. 본관은 순흥이다. 문과에 급제 판서를 역임하였다.

생애[편집]

문성공 안향의 7대손으로, 이성계의 서제 의안대군 이화의 외증손이며 직학(直學) 좌참판 안구(安玖)의 아들이다. 중종 때의 명신 안당의 5촌 당숙이며, 도촌 이수형의 외삼촌이다. 1432년(세종 14)에 식년문과에 동진사(同進士)로 급제하여 직제학이 된 뒤, 진주목사·예조참의 등을 역임하고 성균관대사성이 되었다.

안지귀는 그의 종형제인 안관후(安寬厚)·안중후(安重厚)·안근후(安謹厚)·안돈후(安敦厚)와 함께 5형제가 과거에 등과하여 당시 세상 사람들의 부러움을 사기도 하였다. 《문종실록》 편찬시에는 춘추관기주관(春秋館記注官)으로 참여하였다.

가계[편집]

관련 항목[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