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폰수 1세 (포르투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아폰수 1세.

아폰수 1세(포르투갈어: Afonso I[1], 1109년 7월 25일 ~ 1185년 12월 6일)는 초대 포르투갈의 군주이다. 1139년에 레온 왕국으로부터 갈리시아 왕국의 남부 지역의 독립을 성취했다. 별명은 콘키스타도르(정복왕), 창시자, 대왕 등이 있다. 아버지는 보르고냐의 엔히크(Henrique de Borgonha)이다. 증조부는 부르고뉴의 로베르 1세(카페 가문 부르고뉴 공작가의 시조)로서 프랑스의 왕 로베르 2세의 3남이다.

계속된 레콩키스타로 그가 사망할때, 즉위 초창기보다 약 두배의 영토 확장을 했다. 본인이 세운 코임브라에 있는 산타크루즈 수도원에 묻혔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Or also Affonso (Archaic Portuguese-Galician) or Alphonso (Portuguese-Galician) or Alphonsus (Latin version), sometimes rendered in English as Alphonzo or Alphonse, depending on the Spanish or French influence.
제1대 포르투갈과 알가르베의 왕
1139년 - 1185년
후임
산슈 1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