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쓰미 반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아쓰미 반도의 지리적 위치
아쓰미 반도 (아래쪽), 지타 반도 (왼쪽), 미카와 만 (중간)

아쓰미 반도(일본어: 渥美半島 아쓰미 한토[*])는 일본태평양 쪽에 뻗어 있는 전장 약 50km, 폭 5km ~ 8km의 긴 반도이다. 행정 구역 상으로는 아이치 현 다하라 시 전역, 도요하시 시 남서부의 반도 부분에 해당한다. 태평양 쪽은 홍적대지로 고도가 높은 편이며, 미카와 만 쪽으로 향할수록 점점 낮아지는 지형이다. 태평양 측은 해식 절벽이 형성되어 있어 지금도 파도에 의한 침식을 계속 받고 있다. 또, 일출 때 석문에서 시즈오카 현의 시오미 언덕까지는 편방향으로 13리 정도의 모래 해변이 펼쳐진다. 반도의 중앙부에는 아카이시 산맥의 남단인 유미하리 산맥이 산지를 형성하고 있으며, 최고봉은 표고 328m의 다이 산이다. 미카와 만을 사이에 두고 지타 반도와 마주하고 있으며, 반도의 선단에 있는 이라고 수도를 끼고 미에 현가미 섬, 시마 반도 등과 마주하고 있다.

행정 구역[편집]

교통[편집]

도로
철도

이 밖에 이라고 곶에 페리 터미널이 있으며, 이라고 항에서는 페리와 쾌속선 등이 지타 반도, 미에 현도바 시, 이세 만, 미카와 만의 여러 섬들과 아쓰미 반도를 연결하고 있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