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기상 기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WMO 기

세계기상기구(World Meteorological Organization, WMO)는 1950년 기상 관측을 위한 세계의 협력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제 연합기상학(날씨기후) 전문 기구이다. 본부는 스위스 제네바에 있다.

설립 연혁[편집]

WMO의 전신은 국제기상기구(IMO)로서, 1873년 여러 나라의 기상청 책임자로 구성된 비정부조직체이다. 1947년 IMO의 이사회에서 새로운 기구를 설립할 것을 제안하는 세계기상협약을 채택했고, 1951년부터 WMO가 활동하기 시작했다.

설립 목적[편집]

유엔 특별기구인 WMO는 세계적인 기상관측체제의 수립, 관측의 표준화 및 국제적인 교환, 타 분야에 대한 기상학의 응용, 그리고 저개발국에서의 국가적 기상 서비스의 개발을 추진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조직 구성[편집]

세계기상기구는 189개 회원국 기상청장이 4년마다 모여 WMO 주요사업과 예산, 주요정책을 결정하는 WMO 최고 의사결정기구인 총회(Congress)와 총회 결정사항 이행을 위한 실질적 핵심 집행기구로서 매년 37개국 기상청장만이 참여하는 집행이사회(EC), 그리고 전 세계를 6개 지역별로 구분하여 지역차원의 기상문제를 4년마다 논의하는 지역협의회(RA)와 WMO 과학기술프로그램 이행을 위해 역시 4년마다 개최되는 8개 기술위원회(TC) 및 행정 지원 등을 위한 WMO 사무국(스위스 제네바 소재)으로 구성된다.

집행이사회[편집]

WMO 조직 중 집행이사회(EC)는 WMO의 각종 과학기술프로그램과 관련 예산 등을 총괄, 조정, 집행하는 실행기구로서, WMO 총회 결의사항을 실행하고, 그 결과를 총회에 보고하고, WMO 사무총장이 작성한 차기 회계 연도의 과학기술프로그램과 추정 예산안 검토와 재정을 관리하고, WMO 지역협의회와 기술위원회에 필요한 사항을 지시, 권고하며, WMO의 국제적 활동과 관련한 사항 조사 및 제안 등 WMO 운영에 있어 모든 사항을 결정하는 실질적 최고 의사결정기구로서, 오직 37개국 기상청장만이 동 집행이사회에 참여할 수 있다. 집행이사회는 WMO 의장단(의장1, 부의장3), 6개 지역협의회 의장은 당연직으로 참여하고, 나머지 27인은 WMO 총회에서 선거를 통해 선출된다.

대한민국과의 관계[편집]

2007년 5월 18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된 제15차 세계기상기구 총회에서 이만기 기상청장이 WMO 집행이사로 피선되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