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루케시아 미크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성냥 끝에 탄 브루케시아 미크라

브루케시아 미크라(Brookesia micra)는 브루케시아속으로 분류되는 카멜레온의 일종이다. 마다가스카르 연안의 노시 하라가 섬에서 서식한다. 2012년 2월 기준, 세계에서 가장 작은 파충류이다. 이 카멜레온의 크기는 성냥 끝에 탈 수 있을 정도인데, 성장하여도 몸 길이가 29mm밖에 되지 않는다.[1]

발견[편집]

바이에른 주립 동물학 박물관의 조사대가 마다가스카르의 숲을 8년동안 탐사하던 중 발견하였다.[2][3] 2007년 조사대는 브루케시아속의 한 종류임을 확인하고 ‘노시 하라가’라고 부르고 있었다. 이후 몸이 작다는 점에 착안하여 그리스어로 ‘작음’을 의미하는 μικρός을 라틴어화한 브루케시아 미크라(Brookesia micra)로 학명이 붙었다.[1]

특징[편집]

수컷의 몸 길이는 최대 약 16mm 정도이며, 암컷도 30mm를 초과하지 않는다. 양막류 동물 중에서 2012년 기준 확인된 종 가운데 세계에서 가장 작다.[1] 마찬가지로 유사한 브루케시아 미니마(Brookesia minima)와 비교하면, 상대적으로 브루케시아 미크라는 꼬리가 짧고 머리가 크다. 성장하면 꼬리가 오렌지색이 된다.

각주[편집]

  1. Glaw, F.; Köhler, J. R.; Townsend, T. M.; Vences, M. (2012). Salamin, Nicolas, 편집. “Rivaling the World's Smallest Reptiles: Discovery of Miniaturized and Microendemic New Species of Leaf Chameleons (Brookesia) from Northern Madagascar”. 《PLoS ONE》 7 (2): e31314. doi:10.1371/journal.pone.0031314. PMC 3279364. PMID 22348069. 
  2. Phelan, Jessica (2012년 1월 15일). “Brookesia micra, world's smallest chameleon, discovered in Madagascar”. GlobalPost. 2012년 2월 15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2년 1월 15일에 확인함. 
  3. Zukerman, Wendy (2012년 1월 15일). “Itsy bitsy teeny weeny chameleons”. 《New Scientist》. 2012년 1월 15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