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자의 사람: 조선의 흙이 되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cinema.png
백자의 사람: 조선의 흙이 되다
道〜白磁の人〜
감독다카하시 반메이
제작아마존라테르나
각본하야시 타미오
원작에미야 다카유키
음악야스카와 고로
촬영나희석
편집김형주
배급사미로비젼, T-JOY
개봉일2012년 6월 9일
시간118분
국가일본의 기 일본
언어일본어

백자의 사람: 조선의 흙이 되다》(일본어: 道〜白磁の人〜 미치〜하쿠지노히토〜[*])는 2012년 개봉한 일본의 영화다. 야나기 무네요시의 민예운동에 영향을 주고 망우리 공동묘지에 묻힌 아사카와 다쿠미의 반생을 그린다. 원작은 에미야 다카유키의 소설 《백자의 사람》.

줄거리[편집]

캐스팅[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