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스쿠 다 가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바스코 다 가마에서 넘어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바스쿠 다 가마 Picto infobox map.png
Retrato de Vasco da Gama.png

바스쿠 다 가마(Vasco da Gama ['vaʃku dɐ 'gɐmɐ], 1460년 또는 1469년~1524년 12월 24일)는 포르투갈의 항해자이며 탐험가다. 1497년~99년, 1502년~03년, 1524년 3차례에 걸쳐 인도로 항해했다. 유럽에서 아프리카 남해안을 거쳐 인도까지 항해한 최초의 인물로 기록되고 있다. 때때로 인도까지의 항로를 최초로 발견한 유럽인으로도 불리고 있다. 이 인도 항로의 개척으로 인해 포르투갈 해상 제국의 기초가 다져졌다.

생애[편집]

바스쿠 다 가마는 1460년이나 1469년 포르투갈의 남서부 알렌테주 지방에 위치한 시네스(Sines)에서 지역 사령관이었던 이스테방 다 가마의 셋째 아들로 태어났다. 바스쿠 다 가마의 아버지는 1460년 비제우 동 페르난두공 가문의 기사였으며, 시네스의 시민 통치자(Alcaide-Mór)로 지역의 비누 생산에 대한 징수권을 가지고 있었다. 바스쿠 다 가마의 어린 시절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별로 없으며, 내륙도시 에보라에서 수학과 항해술을 배웠으며 천문학을 잘 이해했고 저명한 천문학자인 아브라앙 자쿠투(Abraham Zacuto)에게 수학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1492년 포르투갈주앙 2세는 평화시 포르투갈 선박에 대한 약탈 행위에 대한 보복으로 다 가마를 리스본 남쪽의 세투발 항구에서 출발해 포르투갈의 최남단 알가르브 지방으로 보내어 프랑스 배들을 나포하도록 지시했다. 이에 다 가마는 임무를 충실히 수행하였다.

카스티야와의 전쟁에도 종군하였으며 선원으로서도 명성을 얻었다. 포르투갈 왕 마누엘 1세 및 엔히크 왕자의 뜻을 이어 항로 발견을 시도하였다. 1497년 4척으로 된 탐험대는 리스본을 떠나 남아프리카의 희망봉을 돌아, 다음해 5월 인도의 캘리컷에 도착하였다. 이 항로는 '인도 항로'라 불리며 유럽인이 아시아에서 활약하는 데 큰 발판이 되었다. 후에 인도 반란을 진압하는 데 공을 세워 인도 총독이 되었다.[1]

제1차 항해[편집]

바스쿠 다 가마의 첫 번째 항해

1497년 7월 8일 4척의 선대(船隊)와 170명의 선원을 인솔하고 리스본을 출범하였다.

상 가브리엘(São Gabriel)호 
바스쿠 다 가마 지휘. 178톤급 카락(carrack). 길이 27m, 폭 8.5m, 흘수(吃水) 2.3m, 돛넓이 372m2
상 하파엘(São Rafael)호 
파울루 다 가마(Paulo da Gama, 바스쿠 다 가마의 남형제)가 지휘. 크기는상 가브리엘호와 비슷.
카라벨 베히우(Caravel Berrio)호 
니콜라우 코엘류(Nicolau Coelho)가 지휘. 앞의 두 배보다는 약간 작다. 후에 상 미겔(São Miguel)이라는 새 이름을 얻음.
수송선 
이름 모름. 곤살루 누느스(Gonçalo Nunes)가 지휘. 후에 아프리카 동해안의 상 브라자(São Brasa)만에서 버려짐.

도중까지 동행한 디아스의 조언대로, 시에라레온 앞바다에서 대서양을 서쪽으로 크게 우회하는 혁명적 항법(航法)을 써서 약 3개월간 육지와는 떨어진 약 6000마일(9600km)의 원해를 항해하여, 11월 희망봉을 돌아 그해 12월 16일 바르톨로뮤 디아스가 배를 돌렸던 그레이트 피시(Great Fish) 강을 지났다. 아프리카 대륙 동해안을 북상(北上)하여 모잠비크·몸바사를 경유했다.

말린디

바스코 다 가마는 북쪽으로 계속가서 1498년 4월 14일 좀 더 친화적인 말린디 (Malindi) 항에 도착했는데, 이 항구의 지도자는 뭄바사 (Mombasa) 와 분쟁 중이었다. 여기에서 원정대는 우선 인도 무역상에 주목했다. 다 가마와 선원들은 계절풍 (monsoon wind) 지식을 이용하여 인도 남서 해안에 위치한 캘리컷 (Calicut)까지의 원정을 안내할 선원 한 명을 고용했다. 선원의 정체는 출처마다 다른데, 그를 기독교인, 무슬림 혹은 구자라트 (Gujarati)라고 하기도 한다. 오래된 이야기에는 이 선원이 그 유명한 아랍 항해자 이븐 마지드 (Ibn Majid)라고도 하지만, 동시대 다른 기록에는 마지드가 다른 곳에 있다고 하므로, 그 때 그 부근에 있을 수가 없었다. 그 당시 포르투갈 역사학자 중 어느 누구도 이븐 마지드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다. 바스코 다 가마는 1498년 4월 24일 말린디를 떠나 인도로 갔다.

인도, 캘리컷

그의 함대는 1498년 5월 20일 캘리컷(Calicut)에 도착하였다.

귀국행[편집]

1498년 8월 29일 인도를 출발하여 1499년 1월 7일 말린디(Malindi)에 도착하였다. 몬순의 영향으로 갈 때는 23일 걸린 인도양 횡단을 올 때에는 132일이나 소요하였다. 이 항해기간 동안 선원의 반을 잃었고, 나머지 선원들도 괴혈병에 시달렸다. 그의 함대 중 2척의 배만 1499년 7월과 8월에 도착하였다. 바스쿠 다 가마는 함대와 떨어져 조금 더 늦은 9월에야 포르투갈로 돌아갔다. 마누엘 1세(Manuel 1)는 그와 그의 형제 자매들에게 "Dom" 이라는 작위를 하사하였고, 그 작위의 세습을 허락하였다. 또한 그에게 "인도양의 제독(Admiral of the Indian Seas)"이라는 명칭도 주었다.

제2차 항해[편집]

1502년 2월 12일 바스쿠 다 가마는 20척의 군함을 이끌고 인도로 향한다. 이는 그가 첫 항해 후 남겨두고 온 포르투갈인들이 살해당한 것에 대한 보복성 조치였다. 그는 인도 북부에서 메카에서 돌아오는 아랍 상선인 miri호를 잡아, 타고 있는 상인들과 함께 불태워 버렸다. 그 외에도 그의 함대는 아랍 상인들의 배를 상대로 해적질을 했으며 캘리컷에서 29척의 아랍 함대를 격퇴시킨다. 이를 계기로 1502년 10월 30일 Zamorin과 쉽게 무역 협정을 맺는다. 함대는 1503년 7월 귀국한다.

제3차 항해[편집]

1519년 그는 왕가의 피가 안 섞인 사람 중 최초로 Count of Vidigueira 가 되어gfg 백작 작위(count)를 받았다. 1524년 인도 통치를 담당하는 Eduardo de Munezes의 무능함으로 인해 그를 대신하기 위해 바스쿠 다 가마가 파견된다. 하지만 고아(Goa)에서 말라리아에 걸려 1524년 12월 24일 코친(Cochin)에서 숨을 거둔다.

비판[편집]

바스쿠 다 가마가 캘리컷 토후와 전투를 일으킨 것은 탐험 지역 원주민들의 문화를 알지 못했고 알려고 하지도 않았기 때문이므로, 이런 점을 비판하는 의견들이 존재한다.[2]

바스쿠 다 가마의 인도 항해 500주년 행사를 인도 정부와 포르투갈 정부가 추진하였다. 그러나 인도 국민들의 격렬한 반대로 무산되었다. 극우에서부터 극좌에 이르기까지 바스쿠 다 가마는 식민 지배를 가져온 장본인이라고 한 목소리를 내었다.[3][4]

각주[편집]

  1.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
  2. 《판타지 라이브러리》 제32권 〈대항해시대〉
  3. Explorer or Exploiter? Rediff On The Net - www.rediff.com
  4. Indians say no to Vasco da Gama Archived 2007년 3월 13일 - 웨이백 머신, B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