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순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auteur.png
문순태
작가 정보
출생 1941년 3월 15일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전라남도 담양군
직업 소설가
국적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종교 천주교 (세례명 : 프란치스코)
장르 소설
주요 작품
영향

문순태(文淳太, 1941년 3월 15일 ~ )는 대한민국소설가이다.

생애[편집]

전라남도 담양군에서 출생하여 전남대학교 철학과에 입학한 후 숭실대학교에 편입하였으며 조선대학교 국문과를 졸업하였고, 순천대학교 교수와 《전남일보》 편집국장을 역임하였다. 1973년 《한국문학》 신인상에 〈백제의 미소〉가 당선되어 등단하였으며, 토속적인 향수와 한을 주정조(主情調)로 하여 우직하고 진실한 인간상을 그려내는 작가로 평가받고 있다.

작품[편집]

주요 작품으로 《징소리》, 《철쭉제》, 《걸어서 하늘까지》, 《타오르는 강》(1975년~2012년. 전9권) 등이 있다.

참고 문헌[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