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리크샤 2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젤랄윗데블레 멜리크샤 2세(터키어: Celâlüddevle Melikşah II, 아랍어·페르시아어: جلال الدولة ملكشاه Jalāl al-Dawla Malik Shāh[*])는 베르크야루크의 아들로, 셀주크 제국의 6번째 술탄이다(재위: 1105년 1월 12일 ~ 1105년 2월 13일).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멜리크샤 2세
Melikşah
지위
셀주크 제국의 6대 술탄
재위 1104년 12월 22일 ~ 1105년 2월 13일
즉위식 1105년 1월 12일
전임 베르크야루크
후임 무함메드 타파르
섭정 아야즈
재상 사드 알물크 아불마하신
이름
멜리크샤
존호 젤랄윗데블레
신상정보
사망일 1105년
매장지 이스파한
왕조 셀주크 왕조
부친 베르크야루크
기타 친인척 무함메드 타파르 (삼촌)
종교 수니파 이슬람

생애[편집]

1104년, 죽음을 직감한 베르크야루크는 당시 5살이던 어린 아들, 멜리크샤를 후계자로 지목하며 아야즈를 아타베그로 삼았다. 이후 그는 멜리크샤와 아야즈 등 자신을 지지하던 아미르들을 바그다드로 보냈다. 1105년 1월 12일, 칼리프 알무스타지르는 바그다드에 도착한 멜리크샤에게 젤랄윗데블레(터키어: Celâlüddevle, 아랍어·페르시아어: جلال الدولة Jalāl al-Dawla[*])라는 존칭과 함께 셀주크 제국의 술탄으로 책봉했다.[1]

그러나 베르크야루크가 죽었다는 소식을 들은 무함메드 타파르는 즉시 술탄을 자칭하며 바그다드로 진군했다. 무함메드 타파르 일행은 1105년 2월 10일, 바그다드에 입성했다. 바그다드의 서쪽은 무함메드 타파르의 이름으로 후트바가 진행되었고, 동쪽은 멜리크샤의 이름으로 후트바가 진행되었다. 아타베그 아야즈와 재상 알사피 사드 알물크 아불마하신은 저항을 결심했으나, 의미없는 일이었다. 베르크야루크를 지지했던 아미르들과 관료들마저 멜리크샤를 저버리고 무함메드 타파르에게 몰려갔다. 결국 아야즈도 멜리크샤를 저버릴 수 밖에 없었고, 무함메드 타파르는 1105년 2월 13일, 술탄으로 책봉되었다. 멜리크샤는 이 직후 죽은 것으로 보인다. 그의 시신은 이스파한으로 옮겨져 베르크야루크의 곁에 안치되었다.[1][2][3][4]


베르크야루크
제6대 셀주크 제국의 술탄
1104년 ~ 1105년

무함메드 타파르

참고 문헌[편집]

  1. Özaydın, Abdülkerim (1992). “Berkyaruk”. 《TDV İslâm Ansiklopedisi》. 2019년 6월 6일에 확인함. 
  2. Özaydın, Abdülkerim (2005). “Muhammed Tapar”. 《TDV İslâm Ansiklopedisi》. 2019년 6월 9일에 확인함. 
  3. Bosworth, C. E. (1968). 〈The Political and Dynastic History of the Iranian World (A.D. 1000-1217)〉. 《The Cambridge History of Iran》 5. Cambridge University Press. 111쪽. doi:10.1017/CHOL9780521069366.002. 
  4. Murray, Alan V. (2006). 〈Malik Shāh II (d. 1105)〉. 《The Crusades: An Encyclopaedia》 3. ABC-CLIO, Inc. 779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