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티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마티아
Rubens apostle Matthias grt.jpg
사도, 순교자
출생 1세기
유대
선종 80년
예루살렘
교파 로마 가톨릭교회
성공회
루터교
동방 정교회
동방 기독교
축일 5월 14일 (로마 가톨릭교회),(성공회)
8월 9일 (동방 정교회),(루터회)
상징 도끼·축대
수호 목수·재단사·천연두 환자·알코올 중독자

마티아기독교에서, 열두 사도 중 한 사람이다. 마티아의 뜻은 '주님의 선물', '하느님이다.

사도행전을 보면, 예수 그리스도가 하늘로 올라가고서 예수를 배반한 이스카리옷 유다(가룟 유다)를 제외한 사도 11명과 교우 약 120명이 한 방에 모여 기도했는데 베드로가 "유다가 자신의 사도직을 배반한 지금 우리는 '다른 사람이 그자의 직무를 맡게 하라.'는 성서의 말씀을 좇아야 하므로 우리는 우리 주 예수께서 우리와 함께 지내오시는 동안, 즉 요한이 세례를 주던 때부터 예수께서 우리 곁을 떠나 하늘로 올라가신 날까지 줄곧 우리와 같이 있던 사람 중에서 하나를 뽑아 우리와 더불어 주 예수의 부활의 증인이 되게 해야 하겠다(사도행전 1장 23~26절)"라면서 공석이 된 남은 사도직을 보충하자고 제안해서 사도는 그 후보자로서 '바르사빠스'라고도 하고 '유스투스'라는 별칭이 있는 요셉과 마티아를 천거했고 기도하고서 제비를 뽑은 결과 마티아가 당첨되어 그자가 마지막 사도직을 맡았다.[1]

마티아는 사도로 뽑히고서 곧바로 예루살렘을 떠나 기독교 이외 종교를 믿는 사람들이 사는 여러 나라를 순회하면서 열심히 선교하였다. 전승에 의하면 악숨에서 큰 도끼에 찍혀 죽었다고 한다.[2]

로마 황제콘스탄티누스 1세의 모후인 성녀 헬레나는 성지 순례 중에 우연히 마티아의 유골을 발견하고 독일의 트리어 지방으로 옮겼고 후일 1127년 그 유골이 다시 발견되어 베네딕토회 성 마티아 수도원 성당에 다시 안치하였다.[2]

각주[편집]

  1. 가톨릭 새성경 사도행전 1:23
  2. 가톨릭 대사전 - 마티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