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우리 니시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military.png
라우리 빌헬름 니시넨
Lauri Vilhelm Nissinen
Lauri Vilhelm Nissinen.jpg
생애 1918년 7월 31일 - 1944년 6월 17일
출생지 핀란드 요엔수
사망지 핀란드 카우컈르비
복무 핀란드 공군
복무 기간 1939년–1944년
최종 계급 중위 금장 중위(Luutnantti)
근무 제24비행대대
주요 참전 제2차 세계 대전
서훈 내역 Mannerheimristin2lk.png

라우리 빌헬름 니시넨(Lauri Vilhelm Nissinen: 1918년 7월 31일 - 1944년 6월 17일)은 핀란드의 공군 군인이다.

요엔수에서 태어나 핀란드 방위군에 징집되었다. 공군으로 복무하기로 한 니시넨은 1938년 비행부사관 훈련을 받았다. 1939년 5월 제24비행대대에 합류하여 포커 D.XXI에 탑승했다. 1939년 중사로 승진했다.

겨울전쟁이 터지자 니시넨 중사는 1939년 12월 2일 비푸리 상공에서 투폴레프 SB-2 폭격기 1대를 격추하고 두 대를 파손시켰다고 주장했다. 이후 겨울전쟁 동안 항공전을 네 번 승리했다고 주장했으며 준위로 승진했다.

이후 제24비행대대는 미제 브루스터 버팔로를 지급받았고, 1941년 6월 25일 계속전쟁이 터지자 니시넨은 버팔로에 탑승해 다시 임무를 수행했다. 1941년 7월 7일 캐키살미 상공에서 적 전투기 2기와 정면으로 조우, 둘 다 격추시켰다. 1941년 7월 21일 폴리카르포프 I-153 한 대를 또 정면에서 격주시켰으나 자신도 기체 손상을 입고 기지로 복귀했다.

1941년 8월 1일 라우턔르비에서 핀란드군의 버팔로 6기가 소련의 I-16 8기와 교전했다. 니시넨이 격추한 적기가 폭발하며 니시넨의 기체의 우익이 그 파편에 맞아 망가졌다. 이후 I-16 3 기가 뒤에서 공격을 가해 니시넨의 기체는 여러 차례 얻어맞고 앞유리가 깨지는 중손상을 입었다.

1941년 말 기준으로 니시넨은 격추수 15.5 기로 일마리 유틸라이넨에 이은 핀란드 공군 2위였다. 1942년 초 니시넨은 사관학교에 들어가 1943년 6월 졸업, 중위로 임관했다. 그 와중인 1942년 7월 만네르헤임 십자장을 수훈했다.

제24비행대대로 돌아온 니시넨은 지휘관이 되어 비행임무를 계속했다. 1943년 말 기준 니시넨의 격추수는 26기로 늘어났다. 이후 1944년 봄부터 메서슈미트 Bf 109로 대대 주력기종이 교체되었다.

1944년 5월 16일, 니시넨은 소련군의 라보츠킨 La-5 1기가 누르모일라로 향하는 것을 발견했다. 니시넨은 아슬아슬한 싸움 끝에 적기를 격추했다.

1944년 6월 9일 소련군의 공세가 재개되었다. 니시넨 중위는 1944년 6월 17일 카우컈르비에서 소련의 일류신 Il-2 공격기 2기를 요격했다. 사르야모(Sarjamo) 중위의 메서슈미트가 구름 아래로 급강하하여 니시넨의 기체와 충돌하는 것을 니시넨의 호위기 조종사 헤이모 람피(Heimo Lampi) 중사가 목격했다. 두 기체는 모두 폭발했고 사르야모와 니시넨 모두 사망했다.

니시넨의 격추수는 총 32.33기이다. 묘소는 발케알라에 있다.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