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디모티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디디모티호의 파나기아 엘레프테로트리아 교회
디디모티호의 성채들

디디모티호 (그리스어: Διδυμότειχο)는 그리스 동북부 트라키 지방 에브로스 현 동쪽 끝에 있는 국경 마을이다. 같은 이름의 행정구역 소재지이기도 하며, 2011년 기준으로 인구는 9,263명이다. 한편 디디모티호 행정구역은 넓이 569.5 km²에 인구 19,493명이다.

디디모티호는 그리스-터키 국경에서 불과 2km 떨어진 곳으로, 그리스 육군의 훈련소들과 부대들이 많이 위치해 있다. 징병제를 채택하고 있는 그리스에서 많은 남성들이 이 곳에서 군사 훈련 또는 군 복무를 한 경험이 있으며, 1991년에 만들어진 요르요스 달라라스와 라브렌티스 마카이리차스의 노래 《디디모티호 블루스》(그리스어: Διδυμότειχο Μπλουζ)는 이들 군인들의 개인적 이야기와 경험에 대한 경의를 표하고 있다.[1]

약사[편집]

신석기 시대부터 사람이 거주했다. 2세기초, 로마 제국의 트라야누스 황제는 도시 주변의 두 언덕 사이에 새 도시를 만들고, 그의 아내 폼페이아 플로티나의 이름을 딴 '플로티노폴리스'를 세웠다. F. A. 기안노포울로스에 따르면, 디디모티호는 6세기경 유스티니아누스 대제가 플로티노폴리스를 대체하기 위해 세웠다고 한다. 지대가 낮아 방어에 불리했기 때문이었다. 이미 7세기에, 새로운 지대를 위해서 플로티노폴리스는 버려졌다.[2] 비잔티움 제국요한네스 3세 두카스 바타체스요한네스 5세 팔라이올로고스의 태어난 곳이기도 하다.[3]

1361년과 그 이후의 포위전 끝에 오스만 제국이 도시를 점령했다. 1912년 제 1차 발칸전쟁 때 불가리아 왕국군이 일시 점령하였고, 1914년 제 1차 세계대전이 일어나자 오스만 정부는, 불가리아가 동맹국에 가담한 대가로 디디모티호를 불가리아에 할양하였다. 그러나 1920년 산레모 회의에 따라 그리스 왕국의 영토가 되었다. 2005년에는 에브로스 강의 범람으로 홍수피해를 입었다.

각주[편집]

  1. http://www.e-orfeas.gr/singing/songstories/2839-article.html
  2. Gregory, Timothy E. (1991). 〈Didymoteichon〉. Kazhdan, Alexander. 《The Oxford Dictionary of Byzantium》. Oxford and New York: Oxford University Press. 620쪽. ISBN 978-0-19-504652-6. 
  3. http://www.thrakiki.gr/didimotixo.htm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