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창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등화리에서 넘어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충청남도 논산시
부창동
富倉洞 Buchang-dong
Nonsan-map.png
면적 7.546 km2
인구 18,955명 (2014년 1월 31일)
인구밀도 2,512 명/km2
세대 7,341가구 (2014년 1월 31일)
법정동 4
23
208
동주민센터 시민로 389
홈페이지 부창동 주민센터

부창동(富倉洞)은 대한민국 충청남도 논산시이다.

개요[편집]

부창동은 1996년 3월 1일 논산군이 논산시로 승격되면서 논산읍에서 분동되었으며 논산읍은 본래 은진땅으로 넓은 들가운데 외딴 산인 논산(論山)이 있어 논산이라 하였다. 부창동은 논산시의 소재지로 동으로는 취암동, 남서쪽으로는 은진면채운면, 북으로는 성동.광석면과 접하고 있는 지역이다. 총 7.55km2의 면적을 가진 부창동은 시가지로 형성하고 있다. 또한 탑정저수지와 연결되어 있는 논산천이 동서로 흐르고 있어 부창동내 농경지에 젖줄을 형성하고 있으며 논산시를 비롯한 각급기관 단체들이 자리잡고 있는 행정의 중심지이면서 농산물의 집산지로 상업의 중심지로서 발전하고 있다.[1]

연혁[편집]

  • 삼국시대 : 마한이 위치함.
  • 백제시대 : 황등 야신군과 덕은군 2개군에 속함.
  • 신라시대 : 덕은군, 황산군 2개군에 속함.
  • 고려시대 : 황산을 연산으로 개칭.
  • 조선 태조 6년(1397년) : 덕은군이 시지현을 합함.
  • 조선 태종 13년(1412년) : 연산군을 연산현으로 개칭.
  • 조선 세종 1년(1418년) : 덕은군을 은진현으로 개칭.
  • 조선 영조 : 니산현이 니성현으로 개칭.
  • 조선 정조 : 니성현이 노성현으로 개칭.
  • 1912년 : 4현을 4군으로 변경.
  • 1914년 3월 2일 :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은진군 화지산면의 장대, 반월, 종포, 취암, 주동, 죽암, 주천의 7개리와 연산군 부인처면의 창리, 연신촌, 둔전평 일부, 적사곡면의 평리 일부와 노성군 광석면의 논산리를 병합하여 관촉, 대교, 덕지, 반월, 주천, 취암, 화지의 7개리를 관할함.
  • 1987년 1월 1일 : 은진면의 관촉리, 강산리, 내동리가 논산읍에 편입되어 11개 동을 관할함.[2]
  • 1988년 8월 1일 : '동' 지명을 '리'로 고침.
  • 1996년 3월 1일 : 논산군논산시로 승격됨에 따라 논산읍에서 분동해 2개동을 설치해 운영.[3]
    • 취암동 : 화지,반월,취암,지산,덕지,내,관촉동 관할
    • 부창동 : 대교,부창,등화,강산동 관할

행정 구역[편집]

  • 부창동
  • 대교동
  • 등화동
  • 강산동

교육[편집]

각주[편집]

  1. 부창동 지리적 개요, 2011년 7월 8일 확인
  2. 대통령령 제12007호('86.12.23공포)
  3. 행정 동·리의 명칭· 관할구역 및 동·리장 정수에 관한 조례 제109호.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