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지광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동양지광》(東洋之光)은 일제 강점기 말기에 발행된 월간지이다. 약칭 동광(東光)으로도 불린다.

일본어로 발행되는 친일 월간지로서 내선일체를 주장하는 잡지였으며, 1939년 박희도가 사장을 맡아 창간되었다.

참고자료[편집]

  • 반민족문제연구소 (1993년 4월 1일). 〈박희도 : 시류 따라 기웃거린 기회주의자의 변절 행로 (김승태)〉. 《친일파 99인 3》. 서울: 돌베개. ISBN 9788971990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