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나라한농복구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돌나라한농복구회는 친환경유기농업교육, 연구, 교류, 홍보로 총체적 지구환경을 이루어 인류의 참행복과 복지농촌을 이룩하는데 기여함을 목적으로 2002년 1월 15일 설립된 대한민국 농림수산식품부 소관의 사단법인이나, 실제로는 대한민국 개신교계에서 이단으로 보고 있는 십계석국총회라는 종교단체이다.

역사[편집]

이 종교단체는 처음에 1984년 제7일 안식일 예수 재림교회에서 나온 교주 박명호(본명:박광규)가 엘리야복음선교회라는 이름으로 시작했으나 1994년 북한에서 남침할 것이라는 설을 앞세워 모든 신도들이 피난처(시골 벽촌)으로 이주시켰고 종교공동체화를 선언하면서 은둔형 종교공동체로 전환되었다[1]. 이후 2000년 7월 2일 '성령이 내게 임하시면'이라는 설교를 통해 자신과 합하여 새로운 예수 그리스도를 낳는다는 '창기 십자가'라는 새로운 사상을 발표하였다.[2]

2012년 12월 8일 SBS그것이 알고 싶다는 이 단체에 대한 고발 방송을 진행하였다.[1][3]

2017년 현재 이 단체에 속해 있는 거의 모든 회원들이 브라질에 있는 농장으로 이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출처 필요]

주요 사업[편집]

  • 친환경농업교육, 홍보, 출판사업
  • 친환경농업국제교류지원사업
  • 해외연수 파견 지원사업
  • 유기농체험 및 도농교류사업
  • 환경회복 프로그램(금똥만들기 등)

참고문헌[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