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륙검은지빠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reptile.png
생물 분류 읽는 법대륙검은지빠귀
Common Blackbird (turdus merula).jpg
대륙검은지빠귀
보전 상태
Ko-Status iucn3.1 LC.png
관심대상(LC), IUCN 3.1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조강
목: 참새목
과: 개똥지빠귀과
속: 개똥지빠귀속
종: 대륙검은지빠귀
학명
Turdus merula
Linnaeus, 1758

대륙검은지빠귀(Turdus merula)는 한국에서는 나그네새의 일종이며 전세계적으로 두루 서식하는 텃새이자 철새이다. 누른부리검은티티라고도 한다. 몸 길이는 25 cm 내외로 국내에 도래하는 지빠귀류 중에서 가장 크며, 몸무게는 약 1.25kg이다. 수컷의 경우 검은 깃털과 귤색의 부리와 눈테를 하고 있으며, 다리는 흑갈색이다. 암컷은 수컷보다 좀더 갈빛을 띠며 부리는 어두운 갈색이다. 울음소리는 플루트와 흡사하며 맑은 음색이 특징이다. 여러 갈래의 아종이 있으며, 평균 수명은 2년이다. 유럽, 러시아, 중국 등지에서는 길거리에서 쉽사리 볼 수 있을 정도로 매우 흔한 새이지만 우리 나라에서는 극소수만이 발견되는 희귀한 나그네새로서, 매우 드물게 우리나라에서 번식을 하고 떠나기도 한다.[1]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