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괴수 용가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cinema.png
대괴수 용가리
大怪獸 용가리
감독 김기덕
제작 차태진
출연 오영일, 남정임, 김동원, 이순재[1]
제작사 극동흥업
개봉일 1967년 8월 13일
시간 80분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언어 한국어

대괴수 용가리》(大怪獸-)는 1967년 공개된 대한민국김기덕 감독의 작품 영화이다. 1999년 심형래 감독에 의해 《용가리》라는 이름으로 리메이크되었다. 이순재, 오영일, 남정임이 주연했고 극동흥업에서 제작하였다. 약 1300만원의 제작비가 소요되었다. 고질라에서 많은 영향을 받았다.

제작[편집]

일본에서의 괴수 영화의 흥행에 힘입어 '극동영화'에서 일본의 기술자들의 기술을 빌려 제작하였다. 실물 크기의 정확한 도시의 축소 모형이 사용되었고, 특수한 장치와 촬영에 컬러 시네마스코프로 제작되었다.[2] 1967년 3월에 촬영을 시작하여 총 3천만 원의 제작비를 들인 것으로 보도되었다.[3]

줄거리[편집]

입에서 불을 뿜는 괴수 용가리가 인왕산에 등장, 서울을 위협하면서 인간과 벌이는 싸움을 중심으로 한다.[2]

평가[편집]

우주괴인 왕마귀》와 함께 괴수영화로서의 가능성을 향한 시도로 평가되었다.[4]

기타[편집]

《대괴수 용가리》는 미국에서 방송된 최초의 한국 영화로서 1972년 4월 1일 워싱턴에서 부활절 주말 텔레비전 프로그램으로 방송되었다.[1]

각주[편집]

  1. 美서韓国영화放映, 《매일경제》, 1972.4.4
  2. 怪獸·怪物映畵 邦畵界에서流行, 《경향신문》, 1967.4.15
  3. 첫미니아추어撮影 奇怪한動物像登場, 《동아일보》, 1967.5.2
  4. 質的面서 平均水準향상 一貫性없었던 當局政策 - 映畵, 《동아일보》, 1967.12.23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