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콘 D7000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니콘 D7000
Nikon D7000 Digital SLR Camera 04.jpg
개요
제조사니콘
렌즈
렌즈 마운트니콘 F 마운트
센서/매체
이미지 센서 종류CMOS 이미지 센서
이미지 센서 크기니콘 DX 포맷
최대 해상도1,690만 화소
감도 범위ISO 100~6400
기록 매체SD, SDHC, SDXC 더블 슬롯
초점
초점 방식TTL 위상차 검출
포커스 영역AF 측거점 수: 39개
크로스 측거점: 9개
셔터
셔터전자제어식 포컬프레인
셔터 속도 범위1/8000초최고 동조속도: 1/250초
연사 속도6fps
뷰파인더
뷰파인더펜타프리즘
뷰파인더 배율0.94배
뷰파인더 시야율100%
일반
동영상 촬영지원
무게690 g

니콘 D7000(Nikon D7000)은 니콘2010년 10월 28일 발매한 디지털 일안 반사식 카메라 모델이다. 니콘 D90의 후속 모델이며, 파인더 시야율, AF측거점 수, 최고셔터속도, 연사속도 등의 성능이 비약적으로 상향되었다. D3100 의 뒤를 이어, 니콘 Expeed 2 이미지 처리 엔진이 채용된 두 번째 모델이다. D5000D300s의 중간모델이며, 타사의 경쟁 모델로는, 캐논의 EOS 60D, EOS 7D 등이 있다.

D90과 비교[편집]

  • 1620만 화소 14bit Expeed2 엔진을 탑재하여 이미지 성능 향상
  • ISO 25600까지 설정 가능, 고감도 화질 향상
  • Full HD 동영상 24fps, HD 동영상 30fps로 촬영 가능
  • 자동초점 측거점 39개, 크로스 9개로 증가[1]
  • 2016 분할측광[2]
  • 100% 시야율
  • 6연사로 증가
  • 780 g으로 무게 증가
  • 1/8000초 셔터속도
  • 더 향상된 배터리
  • 방진방적

핫픽셀(불량 화소) 논란[편집]

D7000 제품으로 동영상을 촬영할 경우 불량화소로 보이는 핫픽셀이 촬영되는 현상이 발생했다. 이러한 현상을 겪은 소비자들이 다수 있었으며 이들은 무상 교환 또는 환불을 요구했으나, 니콘코리아측은 해당 현상은 동영상을 촬영할 때 일상적으로 일어날 수 있는 현상이라며 "고장이 아니므로 환불이나 교환 조건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밝혔으나, 소비자들은 이러한 현상이 발견된 제품은 없었다며 "의도적으로 제품 결함을 숨기고 어물쩍 넘어가려는 것 아닌지 모르겠다"며 반발했다.[3] 그에 따라 소비자들은 공정위에 제소하였으며, 문제가 커지자 니콘코리아측은 본사 차원에서 뒤늦게 대책 마련에 들어가기도 했다.[4] 니콘이 2010년 말에 펌웨어를 내놓으면서 핫픽셀 문제는 해결됐다.[5]

셔터막 손상 및 먼지 축적 현상 논란[편집]

사진[편집]

각주[편집]

  1. 크로스 측거점은 더 정확한 자동초점이 가능하다
  2. 측광 분할 수가 많아지면 더 정확한 측광이 가능하다
  3. 니콘 신제품 D7000 ‘불량화소’ 논란 경향신문 2010년 11월 9일
  4. 니콘 `D7000` 출시 한달도 안돼 불량 화소 논란 전자신문 2010년 11월 15일
  5. 니콘 D7000 '불량화소' 인정..펌웨어 배포방침[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토마토뉴스 2010년 12월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