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김반 (金泮, ? ~ ?)은 조선 초의 학자이다. 자는 사원(詞源), 호는 송정(松亭), 본관은 강서(江西)이다.

권근(權近)의 문인으로 1399년(정종 1) 식년 문과에 급제하였고, 1405년(태종 5) 권근의 저서 〈예기천견록 禮記淺見錄〉의 잘못을 바로잡고 성균관주부가 된 뒤, 성균관에 40여 년 재직하면서 많은 명사들을 배출하였다. 김구·김말과 함께 '경학 3김'이라 불리었다. 만년에는 강서에서 빈곤하게 지내다가 죽었다. 강서 김씨의 시조이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