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경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권경유(權景裕, ? ~ 1498년)는 조선시대 전기의 문신, 학자이다. 자는 군요, 호는 치헌, 본관은 안동이다. 김종직의 문인

젊었을 때 김종직의 제자로 수학하고, 문과에 급제하여 연산군 때 정세가 변함을 보고 교리로서 제천 현감 등을 지냈다. 그 후 김일손과 함께 사관으로 있을 때, 김종직의 <조의제문>을 역사책에 실은 것이 원인이 되어 1498년 무오사화가 일어나자 김일손과 함께 처형되었다.

중종이 왕위에 오르자 그의 죄를 풀어주었고, 승정원도승지의 벼슬에 추증되었다.

함께 보기[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