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바이 레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cinema.png
굿바이 레닌
Good Bye, Lenin!
감독 볼프강 베커
각본 볼프강 베커, 베른드 리히텐베르크
출연 다니엘 브륄
카트린 사스
촬영 마르틴 쿠쿠라
시간 137분
국가 독일의 기 독일
언어 독일어

굿바이 레닌(Good Bye, Lenin!)은 볼프강 베커 감독이 2003년 제작한 독일 영화이다. 독일 통일을 둘러싼 주인공 알렉스의 거짓말을 통해, 통일 이후의 독일 사회를 묘사했다.

줄거리[편집]

열성적인 공산주의자이자 교사이던 크리스티아네는 남편이 서독으로 망명해버린 이후 홀로 아들과 딸을 키운다. 10년 후 어느 날, 크리스티아네는 독일민주공화국 건국 행사 직후 일어난 대규모 반정부 시위에서 알렉스가 경찰에 맞아 끌려가는 것을 보고는 충격받아 쓰러지고 만다. 크리스티아네는 혼수상태를 헤매는 사이, 동독은 서독에 흡수통일된다. 크리스티아네가 혼수상태에서 깨어나자 알렉스는 이 사실을 어머니가 알 경우 큰 충격을 받을까봐 동독이 무너졌다는 사실을 어머니에게 숨기기로 한다.

영화의 배경[1][편집]

영화의 대부분은 작중 배경인 동베를린 지역에서 촬영되었다.

배역[편집]

KBS 성우진[편집]

관련 기사[편집]

참조[편집]

  1. (독일어) http://www.imdb.de/title/tt0301357/locations Drehorte für Good Bye Lenin!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