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S 이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BCS 이론초전도 현상의 원리를 양자역학의 관점에서 설명하는 이론이다. 1957년에 미국의 존 바딘, 리언 쿠퍼, 존 로버트 슈리퍼가 제안했으며, 이론의 이름은 세 사람의 이름 앞글자를 따서 지어졌다. 두 개의 전자포논과의 상호작용에 의해 쿠퍼 쌍을 이루고 이에 의한 효과로 저온 초전도체의 초전도 현상이 설명되는 것으로 간주되고 있다.

BCS 이론은 저온 초전도체(type I 초전도체, type 2초전도체)의 성질은 그럴듯하게 설명할 수 있었으나, 고온 초전도체(30K 이상에서 초전도성이 나타나는 물질)를 설명하기에는 턱없다. 새로운 초전도 이론을 찾아내려는 과학자들의 노력이 계속 이루어지고 있으나 오리무중이며 대부분 학자들은 초전도이론 연구를 외면하고 있다.

역사[편집]

존 바딘리언 쿠퍼, 존 로버트 슈리퍼가 1957년에 발표하였다.[1][2] 이들은 BCS 이론을 발표한 공로로 1972년 노벨 물리학상을 수상하였다.

이론[편집]

모든 물질 내에 존재하는 전자들은 - 전하를 띠고 있고, 두 개의 전자쿨롱의 법칙에 의해 서로 밀어내려는 척력을 가진다. 그런데 초전도체의 온도를 충분히 내리면, 초전도체 내부의 전자들은 서로 밀어내기보다는, 서로 끌어 당겨서 쿠퍼 쌍을 이루는 것이 더 안정된 상태를 이루게 된다. – 전하를 띤 전자가 지나가면 + 전하를 띤 양이온은 전자의 방향으로 인력을 받아서 그 방향으로 움직이게 된다. 하지만 양이온의 질량은 전자의 질량보다 1,800배가량 무겁기 때문에 이동 속도가 전자에 비해 현저히 느리며, 전자가 이미 지나가서 그 자리에 있지 않더라도 무거운 양이온은 쉽게 방향을 전환할 수 없기 때문에 그 방향으로 계속 움직이게 된다. 이렇게 양이온들이 끌려간 곳은 + 전하를 좀 더 많이 띠게 되고, 또 다른 전자는 이 양이온 방향으로 끌어 당겨지게 되는 것이다. 등분배 원리로 생각해보면,

\frac{1}{2}k_{B}T=\frac{1}{2}m_{e}v_{e}^{2} = \frac{1}{2}M_{I}v_{I}^{2}
\therefore v_{I}=(\frac{m_{e}}{M_{I}})^{\frac{1}{2}}v_{e}

이 되고, 이에 따라 양이온의 속도는 전자의 속도보다 1/100배 정도 느리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따라서 쿠퍼 쌍은 같은 시간에서 두 전자가 서로 끌어당기는 현상이 아니고, 한 전자의 영향이 양이온에 전달되고, 또 그 영향이 다른 전자에게 전달될 수 있는 시간이 필요한 상호작용인 것이다. 또한 쿠퍼 쌍을 이루는 두 전자간의 거리도 100nm 정도로 양이온 간의 거리인 0.1-0.4nm 보다 훨씬 멀다. 이러한 현상을 전자-포논 상호작용(electron-phonon interaction)이라고 한다. 이러한 상호 작용은 초전도체임계 온도 이하에서 나타난다. 각 물질에 따라 이 임계 온도의 크기가 다르지만, 저온 초전도체의 경우 보통 10K 이하에서 나타난다.

  • 항상 페르미 준위 근처의 에너지를 가진 두 전자쿠퍼 쌍을 이루게 되며, 이때 \delta E만큼 에너지가 낮아져서 안정된 상태를 이룬다.
\delta E= 2E_{F} - E_{pair} = 2 \hbar \omega_{D} \exp\left(-\frac{2}{V_{0}N(E_{F})}\right)
(\omega_{D} : debye 진동수, N(E_{F}) : 페르미 준위에서의 전자 밀도, V_{0}N(E_{F}) \ll 1 : 전자-포논 사이의 약한 인력)
즉, 전자가 한 개씩 따로 움직이는 것보다 쿠퍼 쌍을 이루어서 움직이는 것이 에너지 적으로 더 유리한 상태인 것이다.
\Delta(0K) = 2 \hbar \omega_{D} \exp\left(-\frac{1}{V_{0}N(E_{F})}\right)
2\Delta의 에너지가 주어지면 쿠퍼 쌍이 깨질 수 있다.
  • BCS 이론에 따르면 초전도체의 임계 온도는 페르미 준위의 전자 밀도N(E_{F})와 전자-포논 사이의 상호작용 V에 의해서 결정된다. 이 때, V전기 저항에 의해서 추정될 수 있는데, 이것은 상온에서 전기 저항포논에 의해서 결정되기 때문이다.
k_{B}T_{C} = 1.14 \hbar \omega_{D} \exp\left(-\frac{1}{V_{0}N(E_{F})}\right)
k_{B}=9.625\times10^{-5}\mathrm{eV/K}볼츠만 상수이다. 이 k_{B}T_{C}의 결과는 저온 초전도체(type I)의 실험 결과와 거의 일치하지만, 고온 초전도체(type II)의 경우에는 큰 차이를 보인다. 따라서 BCS 이론은 저온 초전도체의 작용 원리를 설명하는 이론이며, 고온 초전도체의 경우에는 다른 이론으로 설명되어야 한다.

,k,

  • 임계 온도 이하에서 초전도체 내부의 쿠퍼 쌍들은 전기 저항을 느끼지 못하고 운동하므로 굉장히 큰 전류가 흐르게 된다. 이 한계값을 임계 전류 밀도 J_{C}라고 하고, 그 크기는 J_{C}(T) \approx \frac{2en_{C}\Delta(T)}{p_{f}} 가 된다. 이 임계 전류 밀도 J_{C}는 임계 자기장 B_{C}(T)의 크기에도 영향을 준다. 만약 두께가 \lambda_{L}인 저온 초전도체에 전류가 흐르고 있다면, 이에 영향을 받는 임계 자기장은 아래와 같다.
B_{C}(T) = \mu_{0}\lambda{L}J_{C}(T) \approx \frac{\mu_{0}\lambda{L}2en_{C}\Delta(T)}{p_{f}}

온도 T=0 이라도, 초전도체에 걸어준 자기장이 이 임계 자기장보다 크다면, 초전도 현상을 보이지 않고 보통 금속의 성질을 보이게 된다.

bcs이론의 한계[편집]

  • 얇은박막(원자두께)에서도 초전도현상이 관찰된다. 크기문제로 이는 쿠퍼쌍이 초전도의 원인이라면 설명할 수 없다.
  • 유기선형물질(폴리머,벅키볼)에서 초전도현상은 오래전부터 알려져 왔다. 이는 설명 불가하다.
  • 고온초전도현상을 설명하기 위해선 2개의 전자를 묶어주는 강한 힘이 필요하다고 주장하나 그런 힘을 찾지 못하고 있다.


참고 문헌[편집]

  1. John Bardeen, Leon Cooper, John Robert Schrieffer (1957년 4월). Microscopic Theory of Superconductivity. 《Physical Review》 106 (1): 162–164. doi:10.1103/PhysRev.106.162.
  2. John Bardeen, Leon Cooper, John Robert Schrieffer (1957년 12월). Theory of Superconductivity. 《Physical Review》 108 (5): 1175–1204. doi:10.1103/PhysRev.108.11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