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일본 시리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2011년 일본 시리즈
리그 (무)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 PL 4
주니치 드래건스 CL 3
경기 정보
경기 일정 2011년 11월 12일 ~ 11월 20일
MVP 고쿠보 히로키
감투상 요시미 가즈키
소속 팀 정보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PL)
감독 아키야마 고지
시즌 성적 88승 10무 46패(시즌 1위 / CS 우승)
주니치 드래건스(CL)
감독 오치아이 히로미쓰
시즌 성적 75승 10무 59패(시즌 1위 / CS 우승)
일본 시리즈
 < 2010 2012 > 

2011년 일본 시리즈(일본어: 2011年の日本シリーズ, 영어: 2011 Japan Series)는 2011년 11월 12일부터 11월 20일까지 열린 센트럴 리그 클라이맥스 시리즈 우승팀 주니치 드래건스퍼시픽 리그 클라이맥스 시리즈 우승팀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에 의한 제62회 일본 프로 야구 일본 시리즈 경기이다. 또한 2011년 대회부터는 게임 소프트웨어 회사이자 일본 야구 기구의 파트너(공식 스폰서)인 코나미[1]가 대회 특별 협찬 스폰서로 참여했고 대회명도 ‘코나미 일본 시리즈 2011’(コナミ日本シリーズ2011)라는 이름으로 개최되었다.

총 7차례의 접전을 펼친 끝에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가 주니치 드래건스를 누르고 4승 3패의 성적을 기록, 2003년 이후 8년 만에 5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개요[편집]

퍼시픽 리그 클라이맥스 시리즈 우승 팀인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퍼시픽 리그 우승)와 센트럴 리그 클라이맥스 시리즈 우승팀 주니치 드래건스(센트럴 리그 우승)와의 경기가 이뤄지면서 1999년 이후 12년 만에 맞대결을 하게되었다. 또한 리그 우승 구단끼리의 대결은 2009년 이후 2년 만의 일이며 일본 시리즈의 모든 경기가 돔 구장에서 개최(나고야 돔, 후쿠오카 Yahoo! JAPAN 돔)되는 것도 2009년(도쿄 돔, 삿포로 돔) 이후 2년 만이다. 주니치는 작년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일본 시리즈 진출에 성공했으며 클라이맥스 시리즈를 앞두고 오치아이 히로미쓰가 2011년 시즌 마지막으로 감독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힘에 따라 후임에는 주부닛폰 방송의 전속 야구 해설위원인 다카기 모리미치를 차기 감독으로 결정되었다. 소프트뱅크는 2004년에 도입한 플레이오프와 2007년에 도입된 클라이맥스 시리즈에서 2008년을 제외한 모든 시즌에서 출전했지만 일본 시리즈에는 한 번도 진출하지 못하는 불명예를 안게되었다. 그러나 2011년 대회에서는 8년 만의 일본 시리즈 진출에 성공할 수 있었다.

호크스는 난카이, 다이에, 소프트뱅크 등과 같은 모기업이 바뀌면서 모두 일본 시리즈 우승 달성에 성공했고 아키야마 고지 감독은 1999년에 다이에 구단으로서는 처음으로 일본 시리즈 제패에 기여했고(그 해에 선수로서는 MVP를 석권) 2011년 대회에서도 소프트뱅크의 감독으로서는 최초로 일본 시리즈 우승을 이끈 감독이 되었다.

한편 주니치는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리그 연패를 달성하였지만[2] 모두 일본 시리즈 우승 달성에는 실패했다.[3] 오치아이 히로미쓰 감독은 목표로 하고 있던 ‘완전 제패(리그 우승과 일본 시리즈 우승)’를 달성하지 못한 채 2011년 대회를 마지막으로 유니폼을 벗게 되었다.

소프트뱅크는 2011년 시즌에 투수와 타자 모두 압도적인 힘을 과시하여 팀 타율(.267)과 평균자책점(2.32) 모두 퍼시픽 리그 1위를 기록했는데 결과적으로 2위인 홋카이도 닛폰햄 파이터스와는 16경기차로 벌어졌다. 한편 주니치는 평균자책점(2.46)이야말로 센트럴 리그에서 1위를 기록한 반면에 시즌 타율(.228)과 득점(419득점)은 모두 센트럴 리그에서 최하위를 기록했다. 정규 시즌에서는 선두를 계속해서 유지하고 있던 도쿄 야쿠르트 스왈로스를 종반에 역전 우승할 정도의 대조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소프트뱅크는 11월 25일부터 대만에서 개최되는 2011년 아시아 시리즈의 일본 대표로 출전하게 되었다. 2011년 일본 시리즈의 입장료 수입은 역대 최고가 되는 15억 6701만 3100엔이다. 선수와 감독 등에게의 분배금은 우승 팀인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가 역대 최고인 1억 2462만 5839엔, 주니치 드래건스가 8308만 3892엔이며 구단에의 분배금은 양 구단 모두 3억 5411만 1829엔이다.

감독[편집]

소속 리그 소속 감독
센트럴 리그 주니치 드래건스 오치아이 히로미쓰
퍼시픽 리그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 아키야마 고지

클라이맥스 시리즈 경기 결과[편집]

  1스테이지     2스테이지     일본 시리즈
                           
  센트럴 리그     C1  주니치 드래건스 3+1  
  C2  도쿄 야쿠르트 스왈로스 2     C2  도쿄 야쿠르트 스왈로스 2    
  C3  요미우리 자이언츠 1         C1  주니치 드래건스 3
      P1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 4
  퍼시픽 리그     P1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 3+1    
  P2  홋카이도 닛폰햄 파이터스 0     P3  사이타마 세이부 라이온스 0  
  P3  사이타마 세이부 라이온스 2  

경기 일정[편집]

동일본 대지진의 영향으로 정규 시즌 개막이 늦었기 때문에 당초 예정보다 개최 일시가 변경되기도 했다.[4]

  1. 어느 쪽이 먼저 4승을 한 시점에서 본 시리즈는 종료한다.
  2. 후쿠오카 Yahoo! JAPAN 돔에서 개최되는 1·2·6·7차전은 지명 타자제가 채택되었다.
  3. 연장전은 15회까지, 2011년도 정규 시즌에 채택된 시간 제한에 관한 특례 조치(소위 ‘3시간 30분 룰’)가 이 대회에서는 채택되지 않았다.
  4. 1차전은 낮경기 개최가 되었지만 이것은 1994년 일본 시리즈(요미우리 자이언츠 vs 세이부 라이온스) 6차전 이후 17년 만의 일이다.

경기 기록[편집]

게임 날짜 원정팀 점수 홈팀 점수 경기 성적
(소프트뱅크 - 주니치)
관중수 구장
1차전 11월 12일 주니치 2 소프트뱅크 1 0 - 1 34,457 후쿠오카 Yahoo! JAPAN 돔
2차전 11월 13일 주니치 2 소프트뱅크 1 0 - 2 34,758 후쿠오카 Yahoo! JAPAN 돔
3차전 11월 15일 소프트뱅크 4 주니치 2 1 - 2 38,041 나고야 돔
4차전 11월 16일 소프트뱅크 2 주니치 1 2 - 2 38,041 나고야 돔
5차전 11월 17일 소프트뱅크 5 주니치 0 3 - 2 38,051 나고야 돔
6차전 11월 19일 주니치 2 소프트뱅크 1 3 - 3 34,927 후쿠오카 Yahoo! JAPAN 돔
7차전 11월 20일 주니치 0 소프트뱅크 3 4 - 3 34,737 후쿠오카 Yahoo! JAPAN 돔

일본 시리즈 경기 결과[편집]

1차전[편집]

1 2 3 4 5 6 7 8 9 10 R H E
주니치 0 0 0 0 0 0 1 0 0 1 2 4 1
소프트뱅크 0 0 0 1 0 0 0 0 0 0 1 4 1
승리 투수 : 아사오 다쿠야(1-0)  패전 투수 : 마하라 다카히로(0-1)  세이브 : 이와세 히토키(1S)
홈런 :
  주니치와다 가즈히로(7회 1점), 고이케 마사아키(10회 1점)

2차전[편집]

  • 11월 13일 - 후쿠오카 Yahoo! JAPAN 돔(연장 10회)
1 2 3 4 5 6 7 8 9 10 R H E
주니치 0 0 0 0 0 0 1 0 0 1 2 7 0
소프트뱅크 0 0 0 0 0 0 1 0 0 0 1 8 0
승리 투수 : 히라이 마사후미(1-0)  패전 투수 : 마하라 다카히로(0-2)  세이브 : 이와세 히토키(2S)

3차전[편집]

1 2 3 4 5 6 7 8 9 R H E
소프트뱅크 1 0 0 2 0 0 0 1 0 4 12 1
주니치 0 0 0 0 0 1 0 1 0 2 4 1
승리 투수 : 셋쓰 다다시(1-0)  패전 투수 : 맥시모 넬슨(0-1)  세이브 : 브라이언 폴켄버그(1S)
홈런 :
  소프트뱅크다무라 히토시(4회 2점), 호소카와 도루(8회 1점)

4차전[편집]

1 2 3 4 5 6 7 8 9 R H E
소프트뱅크 2 0 0 0 0 0 0 0 0 2 8 0
주니치 0 0 0 0 1 0 0 0 0 1 5 1
승리 투수 : D.J. 홀튼(1-0)  패전 투수 : 가와이 유다이(0-1)  세이브 : 브라이언 폴켄버그(2S)

5차전[편집]

1 2 3 4 5 6 7 8 9 R H E
소프트뱅크 1 0 0 0 0 0 1 3 0 5 10 0
주니치 0 0 0 0 0 0 0 0 0 0 5 0
승리 투수 : 야마다 히로키(1-0)  패전 투수 : 천웨이인(0-1)

6차전[편집]

1 2 3 4 5 6 7 8 9 R H E
주니치 2 0 0 0 0 0 0 0 0 2 5 0
소프트뱅크 0 0 0 1 0 0 0 0 0 1 5 0
승리 투수 : 요시미 가즈키(1-0)  패전 투수 : 와다 쓰요시(0-1)  세이브 : 아사오 다쿠야(1S)

7차전[편집]

1 2 3 4 5 6 7 8 9 R H E
주니치 0 0 0 0 0 0 0 0 0 0 4 0
소프트뱅크 0 0 1 1 0 0 1 0 X 3 8 0
승리 투수 : 스기우치 도시야(1-0)  패전 투수 : 야마이 다이스케(0-1)  세이브 : 셋쓰 다다시(1S)

수상 선수[편집]

일본 시리즈 MVP 고쿠보 히로키
MVP
타율 3할 6푼 4리(22타수 8안타), 2타점을 기록, 2차전부터 6차전까지 5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했다. 4차전과 5차전에서는 모두 첫 회에 결승타가 되는 선제 적시타를 때려냈다.[5]
감투상
2경기에 선발 등판하여 1승 무패, 평균자책점 1.29(14이닝, 2자책점)을 기록했는데 특히 6차전에서 7과 2/3이닝, 1실점을 호투하면서 승리 투수가 되었고 주니치에서 가장 유일한 선발 승리 투수였다.
우수 선수상
2경기에 선발 등판하여 7차전에서는 7이닝 동안 피안타 3개와 무실점으로 호투해 팀의 일본 시리즈 우승에 기여했다. 합계로는 1승 무패, 평균자책점 1.59(14와 2/3이닝, 1자책점).
5차전과 6차전을 제외한 모든 경기에 등판, 시리즈를 통해서 볼넷 1개와 무안타 무실점으로 호투했고 3차전과 4차전에서는 2세이브를 기록하면서 팀 승리수를 타이 기록으로 세운 것에 기여했다.
1차전에서는 와다 쓰요시로부터 동점 홈런, 6차전에서도 역시 와다로부터 선제 적시 3루타를 때려내는 등 타율 2할 1푼 7리(23타수 5안타)를 기록하면서 합계 3타점을 기록했다. 부진에 시달리고 있는 주니치 타선 가운데에서도 기염을 토해냈다.

2011년 대회에서는 MVP와 감투 선수상, 우수 선수상에 이어 일본 야구 기구의 스폰서인 코나미에서 아래의 상이 추가되었다.

  • 모두가 선택하는 코나미상 : 상금 300만 엔
  • 드림 나인상 : 상금 200만 엔
  • BASEBALL HEROES상 : 상금 200만 엔
타율 2할 3푼 3리(30타수 7안타)와 2타점을 기록했는데 4차전에서 4경기 연속 안타(이 기간에서의 타율은 3할 7푼 5리(16타수 6안타)), 6차전에서 요시미 가즈키, 7차전에서는 아사오 다쿠야로부터 적시타를 때려내는 등의 활약으로 팀의 일본 시리즈 우승에 기여했다.

※위의 3개 상은 대회 기간 중 ‘코나미 일본 시리즈 2011 스페셜 사이트’, KONAMI의 소셜 게임 ‘프로야구 드림 나인’ 등 팬 투표에 의해 결정되었다.

주석[편집]

  1. 일본 야구 기구의 파트너가 되고 있는 것은 사업 회사의 주식회사 코나미 디지털 엔터테인먼트이지만 본 대회의 스폰서는 동 회사가 아닌 지주 회사의 코나미 본사이다.
  2. 2006년, 2007년에 2년 연속으로 일본 시리즈에 진출하였는데 특히 2007년 시즌은 리그 2위였다.
  3. 13년 만의 일이며, 이와 유사한 사례는 1997년, 1998년세이부 라이온스(당시)가 당시 1997년 야쿠르트 스왈로스(당시), 1998년 요코하마 베이스타스(당시)와 상대했지만 모두 패했다.
  4. 당초 예정은 10월 29일부터 11월 6일에 걸쳐 개최될 예정이었다.
  5. 참고로 40세 나이에 MVP로 선정된 것은 일본 시리즈 역대 최고령 기록이다(지금까지의 최고령 기록은 아키야마 고지가 1999년에 기록한 37세였다).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