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두통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편두통
Migraine.jpg
ICD-10 G43.
ICD-9 346
질병DB 8207
MeSH D008881
MedlinePlus 000709
OMIM 157300

편두통(偏頭痛, migraine)은 일차성 두통중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는 질병이다.

1988년 국제두통학회(International Headache Society; IHS)에서 제시한 두통의 분류에 따르면, 두통은 크게 일차성 두통과 이차성 두통으로 분류하며, 일차성 두통이란 특별한 기질적 원인 없이 두통 자체가 하나의 질병인 경우를 말하고, 이차성 두통이란 두개내에 염증, 감염, 종괴등의 병변에 의해 일어나는 이차적인 증상을 말한다. 주로 청소년기, 쳥년기에 주로 발생하며 여자에서 남자보다 3배더 많은 발생율을 보인다. 통상적으로 미성년기에는 5%정도의 유병율을 보이고, 남녀차이가 거의 없는데 반해, 성년기에는 여성에서 2-3배 호발한다.

임상양상[편집]

편두통의 임상양상은 5단계로 나누어 볼 수 있다.

전구 증상기[편집]

  • 약 10~30%의 환자에서 편두통 발생 수시간 또는 1-2일 전에 전신 불쾌감, 정서변화, 피로감, 식욕저하등과 같은 비특이적인 증상이 선행할 수 있다.

전조기[편집]

  • 두통 시작 수분에서 수십분 전에 발생하는 국소신경학적 증세로 5-30분에 결쳐 나타나며, 한시간 이상 지속되지는 않는다. 간혹 두통없이 전조만 나타날 수도 있다. 시각전조가 가장 흔하며 그 외에도 편마비, 일측의 이상감각, 복시, 현훈 등도 나타날 수 있다.

두통 발작기[편집]

  • 일측성 또는 양측성으로 발생하는 심한 박동성 두통으로 대개 수시간~수일 지속되며 운동을 하거나 머리를 움직이면 악화되고 두통기간 중 광과민성, 청각과민성등이 있을 수 있어서 조용하고 어두운 곳을 찾으려는 경향을 보인다. 또한 90% 이상의 환자에서 구토감이 동반되며 약 30%의 환자에서는 구토가 발생된다.

두통소멸기[편집]

  • 두통이 점차 사라지는 시기로 수면 후 또는 구토 후에 호전되기도 한다.

회복기[편집]

  • 두통이 사라진 후 전신회약감, 불안증세, 근육통, 식용감퇴, 가벼운 어지럼증 등을 느끼기도 한다.

치료[편집]

편두통은 양성 경과를 밟는 질환이므로 이를 환자가 이해하는 것이 도움이 되며, 일상 생활에서 편두통을 유발 또는 악화시키는 요인을 찾아내어 이를 제거하는 것이 중요하다. 편두통의 약물치료는 크게 편두통으로 인한 통증과 동반 증상을 완화시키기 위한 대증적 치료 및 발작빈도와 강도를 최소화시키기 위한 예방적 치료로 나눌 수 있다.

예방적 치료[편집]

편두통의 우발 요인이 분명하나 이를 제거하기 불가능하거나, 한달에 2차례이상 편두통이 빈발한 경우 시행하게 된다. 1단계 약물로는 베타 차단제, 삼환계 항우울제, 칼슘차단제등이 있으며 2단계 약물로는 MAO 억제제등 다양한 약물이 있다.

대증적 치료[편집]

아세트아미노펜, 아스피린등은 그다지 심하지 않은 편두통에 효과적일수 있다.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제, 카페인 함유 복합제등도 1단계 치료에서 사용할 수 있다. triptans, ergot 제개, 마약성 진통제등도 단계별로 증상이 심할때 사용 가능한 약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