챌린저 우주왕복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챌린저 우주왕복선
Space Shuttle Challenger
OV-099
일반 정보
Challenger launch on STS-7.jpg
STS-7 임무를 위해 발사 중인 챌린저
궤도선 제식번호   OV-099
사용국 미국 미국
계약일  1972년 7월 26일
이름을 따온 곳 HMS 챌린저
최초 비행 임무  STS-6
최초비행일  1983년 4월 4일 ~ 1983년 4월 9일
최후 비행 임무  STS-51-L
최후비행일 1986년 1월 28일
수행 임무 수 10 회
우주 체류 일수 62일 7h 56min 22s
지구 주회 횟수  995 회
총 비행 거리  41,527,414.4 km
발사 위성 수  10 기
미르 도킹 횟수  0 회
ISS 도킹 횟수 0 회
상태  1986년 파괴
챌린저 호의 발사

챌린저 우주왕복선( - 宇宙往復船, 영어: Space Shuttle Challenger, 제식번호 OV-099)은 두 번째로 임무에 투입된 미국항공우주국우주왕복선이다. 이름은 마리아나 해구의 깊이를 최초로 측정한 영국 탐험선 HMS 챌린저의 이름에서 따 온 것이다. 구조시험용 주프레임인 STA-099를 주프레임으로 하여 제작된 뒤 1983년 4월 4일 처음 발사되었으며, 1986년 1월 28일 STS-51-L 임무를 위해 발사되었으나, 발사 73초만에 공중에서 선체가 파괴, 승무원 7명 전원이 사망했다.

사고의 원인은 고체 로켓 부스터에 사용된 고무 재질의 O-ring이 추운 날씨 때문에 탄력을 잃어버렸기 때문이었다. 고온·고압의 가스가 O-ring 사이로 누출되어 불이 붙었고, 이에 외부 연료 탱크가 붕괴되었다. 사고 원인은 미국 대통령 명령에 의한 조사 위원회의 조사 결과 밝혀졌는데, 조사 위원 중 사고의 원인을 짐작하고 있었던 공군 관계자가 같은 조사 위원인 리처드 파인만 박사에게 힌트를 준 것이 기폭제가 되어 기자 회견 중 그에 의해 공개되었다.

조사 결과가 공개되자, 명백한 인재(人災)였다는 논란이 미국 여론에서 일어났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