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롤라모 카르다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지롤라모 카르다노 (Girolamo Cardano, 1501년 9월 24일 - 1576년 9월 21일)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태어나, 로마에서 죽었다. 수학자로 널리 알려져 있으나 본업은 의사였다. 점성술사, 도박사, 철학자이기도 했다.

출생과 유년기[편집]

레오나르도 다 빈치의 친구였고, 수학적 재능이 있던 변호사의 사생아로 태어난다. 카르다노의 자서전엔 그의 어머니가 그를 사산시키려 했다고 쓰여 있다. 그의 어머니는 그 외에 3명의 자식을 전염병으로 잃고, 그를 낳은 직후 밀라노에서 파비아로 이주했다. 1520년 파비아 대학에 들어가 의학을 공부하고, 후에 파도바로 학교를 옮겨 약학을 공부한다. 그는 성격이 특이하고 배타적이어서 친구가 거의 없었고, 졸업 후 직업을 찾는 데에도 어려움을 겪는다.당시그는 의학을전공해 의학으로 학위를 받았다. 결혼후 그는수학교사가 돼 수학과 물리학을 연구하기도 하고, 시골에서 의사생활을 하기도 했으며 1544년에는 밀라노 대학의 기하학 교수가 됐다.

그러나, 결국엔 그는 명망 있는 의사가 되고, 그의 소견은 재판장에서 신뢰를 얻는다. 그는 발진 티프스(typhoid fever)를 처음 발견한 의사이기도 하다.

수학적 업적[편집]

오늘날까지도 그의 대수학에서의 업적은 널리 알려져 있다. 무엇보다도 그는 수학적업적으로 명성을 날렸다 1545년 저술한 《위대한 기술》 (라틴어 la: Ars magna de Rebus Algebraicis)에서 3차방정식근의 공식4차 방정식의 풀이법을 제시했다. 3차 방정식의 해는 니콜로 타르탈리아(Niccolo Fontana Tartaglia)가 발견해 혼자만 알고 있던 것으로, 카르다노에게 절대로 공개하지 않는다는 약속을 받고 알려준 것이었다. 그래서, 이 때문에 카르다노는 타르탈리아와 기나긴 논쟁을 하게 된다. 그리고 4차 방정식의 풀이는 카르다노의 제자 로도비코 페라리가 알아낸 것이다. 이 사실은 책의 서문에 잘 쓰여 있다. 책에서 그는 그 개념을 정확히 정의하지는 않았지만, 종종 허수의 개념을 사용하고 있다. 하지만 그는 명성이 높아지면서'최고의 불운아'라는 별명도 함께 얻었다. 그의 인간성에 대한 평가는 좋지 않았다. 그는 평소에도 도박을 즐기는 괴팍한 성격의 소유자였다고한다.

그는 언제나 돈에 쪼들려 사는 것으로 유명했다. 겨우 체스나 도박을 통해 파산을 면할 수 있었다. 그러나 단순한 도박사에서 머물지 않고, 1563년 쓰인 카르다노의 '기회의 게임에 관하여'는 확률론 연구의 처음시도였다. 도박에 관심이 많았던 카르다노는 게임에 이길 수 있는 방법을 연구했다. 이런 과정에서 확률론의 기초를 세웠다.

말년[편집]

카르다노가 살던시대에는 수학경기가 있었는데 주어진 문제를 가장 빨리 푸는 사람에게 상금이 주어졌다고한다 카르다노는 상금을 혼자서 많이 갖기도 했다 1507년에는 종교재판을 받고 몇달간 수감되기도했다 점성술을 퍼뜨린 죄였다,그래서, 카르다노는 점성술사이기도 해서 자신이 1576년 9월 21일에 죽는다고 하였고 자신이 옳다고 증명하기 위해 그는 그날 로마에서 자살을 하였다.또 카르다노는 영예를 누리며 생을 마감했다 그러나 카르다노의 말년 또한 행복하진 못했다. 아내를 잃고 사랑하는 아들이 처형을 당하는 상황을 견뎌야 했다. 수학자 카르다노는 말년에 이런 말을 남겼다. "아들의 파멸을 지켜보며 나는 결국 노름을 끊었다. 그래서 인간은 어떤 학문보다 위대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