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리크 9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성 에리크 9세(St. Erik VIX; 재위 1156년 ~ 1160년 5월 18일)은 스웨덴 최초로 성인(聖人)이 된 왕이다.

덴마크 왕족의 딸 크리스티나를 왕비로 맞이하였다. 영국 출신의 대주교 헨리크와 함께 십자군을 일으켜 핀란드로 진격함으로써 이후 스웨덴이 핀란드를 지배하는 계기가 되었다. 1160년 그가 세상을 떠나자 스웨덴 왕위는 다른 왕가 출신의 선왕(先王) 스베르케르의 아들 칼 7세에게 돌아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