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약신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칼뱅주의
(개혁주의)
배경
개신교

어거스틴
종교개혁
다섯 솔라
도르트 총회

신학
5대 강령 (TULIP)

언약신학
예배의 규정적 원리

주요 문서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

하이델베르크 요리문답
네덜란드 신앙고백
도르트 신조
기독교 강요
제네바 성경

교파
개혁교회

장로교회
개혁침례교회

주요 인물
장 칼뱅, 마르틴 루터, 존 낙스, 존 오웬, 조나단 에드워즈,

조지 휘트필드, 찰스 스펄전, 아더 핑크, 프란시스 쉐퍼, 마틴 로이드 존스, 로버트 스프로울, 존 파이퍼, 김홍전, 하승무

v  d  e  h

언약신학성경을 해석하는 한 체계로서, 하나님과 사람 사이의 '언약'에 중점을 둔다. 주로 기독교 개혁주의 신학자들에 의해 체계화 되었다.

요약[편집]

언약(covenant)은 성경에 등장하는 개념으로서 양측 사이의 조약이라고 볼 수 있는데, 그 내용은 각측이 지켜야할 의무 조항들로 이루어지며 한 쪽이라도 의무를 불이행할 경우 언약은 파기된다. 특이한 것은, 일반적으로 조약이라 함은 양방의 합의하에 체결되는데, 하나님과 사람 사이의 언약의 경우 창조주와 피조물 사이의 관계라는 성격 때문에 인간의 동의 여부를 떠나 하나님의 선언과 함께 바로 체결된다. 언약 신학자들은 성경에 크게 세 가지의 언약이 등장한다고 본다 (두 가지라고 보는 학자들도 있는데, 이 경우 아래 '구속의 언약'과 '은혜의 언약'을 하나로 보는 시각이다):

  • 구속의 언약 (covenant of redemption): 삼위일체 중 성부와 성자 사이에 맺은 언약이다.
    • 성자의 의무: 억조창생의 죄값에 해당하는 심판을 맛보고, 하나님의 백성이 구원 받기 위해 충족시켜야 할 조건을 대신해서 이행함.
    • 성부의 의무: 성자의 공로를, 특히 그의 고난과 죽음 그리고 의로움을, 하나님의 백성들의 고난과 죽음 그리고 의로움으로 인정하여 그들을 구원하신다. 이를 위해 하나님의 백성을 성자와 연합시켜 성자를 그 연합체의 머리로 삼겠다는 계획 또한 포함되어 있다.

구속의 언약은 창세전에 체결되었으며 예수 그리스도가 오심으로 완수되었다.

  • 행위의 언약 (covenant of works): 하나님과 아담 사이에 맺은 언약이다.
    • 아담의 의무: 인류의 총대(總代)로서 하나님의 명령을 순종한다.
    • 하나님의 의무: 아담이 하나님의 명령에 순종할 경우 영생(永生)을 그에게 허락한다. 여기서 말하는 영생이란 단순히 영원히 산다는 것이 아니라 아담이 창조될 당시 본래 갖고 있던 생명 보다 높은 질의 생명인데 그것이 구체적으로 무엇이냐 하는 것은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이 보여 주고 있다.

아담은 이 언약을 파기했으며 이로써 인류에게는 죽음과 심판이 왔다.

  • 은혜의 언약 (covenant of grace): 아담이 실패한 이후로 곧바로 모든 인류와 하나님이 맺은 언약이다.
    • 사람의 의무: 예수 그리스도가 구원에 필요한 모든 조건을 이행했음을 받아들인다.
    • 하나님의 의무: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사람들을 예수 그리스도와 연합시켜 그리스도의 공로를 그들의 것으로 여겨신다.

사실 위의 '구속의 언약'이 체결될 때 이미 '누가 하나님의 백성이냐'하는 것은 정해졌다.[1] 이것은 예정론과도 모순 없이 일관 된다. 은혜의 언약과 행위의 언약의 차이는 그 내용 뿐만 아니라 예정된 하나님의 백성과 하나님 사이에는 이 은혜의 언약이 파기될 가능성이 없다는 데에도 있다.[2]

주석[편집]

  1. "곧 창세 전에 그리스도 안에서 우리를 택하사 우리로 사랑 안에서 그 앞에 거룩하고 흠이 없게 하시려고 그 기쁘신 뜻대로 우리를 예정하사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자기의 아들들이 되게 하셨으니" (에베소서 1:4:5)
  2. "보라 날이 이르리니 내가 이스라엘 집과 유다 집에 새 언약을 맺으리라. 이 언약은 내가 그들의 조상들의 손을 잡고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내던 날에 맺은 것과 같지 아니할 것은 내가 그들의 남편이 되었어도 그들이 내 언약을 깨뜨렸음이라 ... 그러나 그 날 후에 내가 이스라엘 집과 맺을 언약은 이러하니 곧 내가 나의 법을 그들의 속에 두며 그들의 마음에 기록하여 나는 그들의 하나님이 되고 그들은 내 백성이 될 것이라." (예레미아 31:3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