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신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악신론(惡神論, Dystheism)은 기초적인 무신론으로, 여타 종교에서 신이 인간을 돕는 선한 존재로 그려진 반면, 악한 신을 가정하는 것이다.

인간이 신을 믿는 이유는, 신을 믿는 것을 통해 현세와 내세의 행복을 얻기 위해서다. 하지만 신은 인간의 생각으로 알 수 없는 존재라고 하니, 반드시 신이 인간을 보살피고자 한다고 할 수는 없다. 오히려 신이 인간에게 고통을 주고자 하는 존재라고 가정할 수도 있다. 악신론은 여기에서 시작된다. 만약 신이 악하다면, 신을 믿는 행위는 고통으로의 지름길이라고 할 수 있다.

악신론은 신이라는 초월적인 존재를 가정하는 것이 허황되면서도, 경우에 따라서는 스스로를 위험에 빠뜨리고자 하는 행위인지를 나타내는 예라고 할 수 있다. 파스칼의 내기 역시, 악신론으로 간단히 무산되어 버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