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즈레구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쓰레즈레구사(일본어: 徒然草 (つれづれぐさ))》는 일본 중세 초기의 수필로, 요시다 겐코(吉田秉好) 작이다. 고대의 〈마쿠라노소시〉에 이어 내면적 복잡성을 가장 잘 표현한 수필로 〈호조키(方丈記)〉[1]와 함께 걸작으로 꼽힌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주석[편집]

  1. 가모노 초메이의 수필, 1212년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