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투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상투스(라틴어: Sanctus), 거룩하시도다미사 때 하느님의 거룩함을 찬미하는 기독교의 예식이다. 한국의 감리교에서는 삼성경, 또는 삼성창이라고도 한다. 로마 가톨릭교회, 정교회, 성공회, 감리교회, 루터교회전례에서 사용된다.

설명[편집]

거룩하시도다는 성서(이사야서 6,1-3)에 근거하며, 유대교 에서부터 사용되었다. 기독교에서는 3세기부터 사용하기 시작했다. 전례학(Liturlogy)에서는 하느님을 찬미하며, 임금이신 그리스도를 환영하는 찬미가로 이해한다.

로마 가톨릭 교회성공회에서는 성찬전례에서 상투스를 부르는데, 감사기도와 교회력에 따른 감사송 사이에 위치하며, 상투스를 부른 뒤, 사제예수의 몸과 보혈인 성체성혈성령 청원을 통하여 거룩해지기를 기원하며 축성(祝聖)기도를 드린다. 상투스는 감사송(특송)후렴의 "그러므로 하늘의 모든 천사와 함께 저희도 땅에서 주님의 영광을 찬미하며 끝없이 노래하나이다"와 같은 경문 뒤에 위치하기 때문에 환호하는 성가, 미사곡이다.

내용[편집]

  • 라틴어

Sanctus, Sanctus, Sanctus. Dominus Deus Sabaoth, Gloria sunt caeli et terrae. Hosanna in excelsis.
Benedictus qui venit in nomine domini. Hosanna in excelsis.

  • 로마 가톨릭 교회

거룩하시도다! 거룩하시도다! 거룩하시도다! 온 누리의 주 하느님, 하늘과 땅에 가득찬 그 영광! 높은 데서 호산나!
주님의 이름으로 오시는 분, 찬미 받으소서. 높은 데서 호산나!

거룩하고 거룩하고 거룩하신 만군의 주, 하늘과 땅이 영광으로 가득하니, 높은 하늘에서 호산나!
주님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찬미 받으소서. 높은 하늘에서 호산나

거룩하시다. 거룩하시다. 거룩하시도다. 만군의 주 하느님, 하늘과 땅에 가득한 그 영광, 높은 데에 호산나.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찬미 받으소서. 높은 데에 호산나.

거룩 거룩 거룩 전능한 하나님, 하늘과 땅에 가득한 그 영광, 지극히 높은 곳에서 호산나!
주님의 이름으로 오시는 분을 찬양합시다, 지극히 높은 곳에서 호산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