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년 동안의 고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백년 동안의 고독》 또는 《백년의 고독》(Cien años de soledad)은 가브리엘 가르시아 마르케스에스파냐어로 쓴 소설이다. 아르헨티나의 수다메리카 출판사에서 1967년에 처음 펴냈다. 라틴 아메리카 문학의 대표적인 소설이며, 이는 제3세계 문학의 시대를 열었다. 콜롬비아를 상징하는 마콘도라는 가상의 마을에서, 호세 아르카디오 부엔디아 집안이 겪는 일을 긴 호흡의 문체로 이어나간다.

같이 보기[편집]

번역서[편집]

  • <백년의 고독> 1, 2, 조구호 옮김, 민음사 (2000년) ISBN 89-374-6034-3
  • <백년 동안의 고독>, 안정효 옮김, 문학사상사 (1977년)

참고 사항[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