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성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조음 방법
장애음
파열음
불파음
마찰음
파찰음
치찰음
공명음
비강음
탄음
전동음
유음
접근음
홀소리
반모음
공명강
구강음
비강음
비모음
기류의 방향
설측음
치측음
중설음
기류의 근원
폐장기류음
고립기류음
(비 폐장기류음)
흡착음
방출음
내파음
성대의 울림
유성음
무성음
기식
유기음
무기음
긴장도
연음
경음
조음 위치
v  d  e  h

무성음(無聲音)은 조음할 때 성대(목청)의 울림을 수반하지 않거나 유성음보다 덜 울리는 소리이며 안울림소리라고도 한다.

고전 음성학[편집]

허파로부터 나온 공기가 후두를 통과할 때 2개의 성대 사이가 열려 있으면 성대는 울리지 않고 호기가 그대로 밖으로 나간다. 여기서 들리는 소리가 무성음이다. 주로 자음에 나타나고 [p], [f], [t], [s], [k] 등이 이에 속한다.

자음 체계에서 무성음과 유성음의 대립 구조를 가진 언어가 많다. 그러나 한국어중국어타이어는 무성음과 유성음의 차이로 뜻을 구별하는 언어가 아니다.

음향음성학[편집]

무성음으로 분류되는 자음군은 발성시작부터 성대진동시점 까지의 시간이 길며, 유성음은 이와 반대로 짧은 차이가 있다. 한국어에서 이 성대진동시점(Voice Onset Timing)은 예사소리(유성음), 된소리(무성음), 거센소리(무성 유기음)를 구분해 주는 역할을 한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