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음 방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조음 방법
장애음
파열음
불파음
마찰음
파찰음
치찰음
공명음
비강음
탄음
전동음
유음
접근음
홀소리
반모음
공명강
구강음
비강음
비모음
기류의 방향
설측음
치측음
중설음
기류의 근원
폐장기류음
고립기류음
(비 폐장기류음)
흡착음
방출음
내파음
성대의 울림
유성음
무성음
기식
유기음
무기음
긴장도
연음
경음
조음 위치
v  d  e  h

조음 방법닿소리를 발음할 때 소리를 만드는 방법이다.

폐에서 나온 호기를 쓰는 닿소리[편집]

  • 비음 (Nasal) - 구강안을 폐쇄하면서 코로 소리냄. 한국어의 /ㄴ/([n]), /ㅁ/([m]) 등.
  • 파열음/폐쇄음 (Plosive/stop) - 조음 위치를 막았다가 순간적으로 터뜨리면서 소리냄. 한국어 음절 초의 /ㄱ/([k, ɡ]), /ㄷ/([t, d]), /ㅂ/([p, b]) 등.
    • 폐쇄한 채 개방하지 않는 것은 "불파음"(unreleased stop)이라고 한다. 한국어 음절 말의 /ㄱ/([k̚]), /ㄷ/([t̚]), /ㅂ/([p̚])에 볼 수 있다.
  • 마찰음 (Fricative/spirant) - 조음 위치를 마찰시키면서 소리냄. 한국어 음절 초의 /ㅅ/([s, ɕ]) /ㅎ/([h, ç])등.
    • 파찰음 (Affricate) - 폐쇄한 후 완전히 개방하지 않고 조금만 개방했을 때 나는 닿소리. 한국어 음절 초의 /ㅈ/([ʨ, ʥ])등.
  • 접근음/반모음 (Approximant/glide/semivowel) - 폐쇄나 마찰을 일으키지 않고 소리냄. 한국어 "예", "와"등의 음절 초에 보이는 닿소리.
  • 설측음/측음/측면음 (Lateral) - 구강의 중앙통로가 차단되어 공기가 혀 양쪽에서 나서 형성되는 접근음, 마찰음.
    • 설측 접근음 (Lateral approximant) - 한국어 음절 말의 /ㄹ/([l])등.
    • 설측 마찰음 (Lateral fricative) - 웨일즈어나 줄루어 등의 언어에서 사용된다. ([ɬ, ɮ])
  • 탄음/탄설음 (Flap) - 혀끝이 치조을 1번만 두들기면서 나는 닿소리. 한국어 음절 초의 /ㄹ/[ɾ] 등.
  • 설전음/전설음 (Trill) - 혀끝이 치조을 몇번 두들기면서 나는 닿소리. 스페인어의 rr 등.

기타[편집]

  • 유음 (Liquid) - 설측음, 탄음, 전음을 종합해서 말한다.
  • 장애음 (Obstruent) - 파열음, 마찰음. 안울림소리.
  • 공명음 (Sonorant) - 비음, 유음. 울림소리.

폐에서 나온 호기를 쓰지 않는 닿소리[편집]

  • 방출음 (Ejective)- 성문에서 만들어지는 닿소리. 파열음과 마찰음, 파찰음이 있다.
  • 내파음 (Implosive) - 성문이 아래쪽으로 움직이면서 만들어지는 파열음.
  • 흡착음/설타음 (Click) - 밖에서 구강에 들어오는 공기를 이용해서 나는 닿소리. 뽀뽀할 때나 혀를 찰 때 나는 소리.

참고[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