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라바 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모라바 강 (체코어,슬로바키아어:Morava, 독일어: March 마르흐[*])은 중부 유럽을 흐르는 강이다. 길이는 358km이며, 도나우 강의 지류 중 하나다. 명칭은 모라바 지방을 흐르기 때문에 지어진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강은 체코폴란드의 국경에 인접한 산악지대에서 발원하며 그 분수계는 실질적으로는 불명확하다. 체코와 슬로바키아의 국경을 이루고, 다시 슬로바키아와 오스트리아와 국경을 형성하다가 슬로바키아의 수도 브라티슬라바 서쪽에서 도나우 강으로 흘러들어간다. 강 유역은 중부 유럽에서 역사적으로 중요한 곳에 속하나, 급류를 이루어 항행에는 부적당하다. 평균 유속은 120 m³/s이다. 2006년 4월 2일 모라바강이 범람하면서 수도 프라하에서 남동쪽으로 250㎞ 떨어진 올로모우츠 지역 주민 수천명이 대피했으며, 독일과 국경을 접하고 있는 흐렌스코 지역에서도 주민들에게 강제 대피령이 내려졌다.[1]

그림모음[편집]

바깥 고리[편집]

주석[편집]

  1. 중동부 유럽·이스라엘 때아닌 폭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