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진 (정치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김광진 (1981년)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김광진
기본 정보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출생 1981년 4월 28일(1981-04-28) (33세)
거주지 대한민국 대한민국 전라남도 순천시
학력 국립순천대학교 조경학, 경영학 학사
국립순천대학교 대학원 사학과 수료
직업 정치인
종교 기독교
부모 김동원
배우자 여예강
국회의원 정보
새정치민주연합
국방위원회
정보위원회
군 인권개선 및 병영문화혁신 특별위원회
의원 선수 1
의원 대수 19
정당 새정치민주연합
지역구 비례대표
당내 직책 원내부대표, 정책위부의장
웹사이트
http://bluepaper815.kr/

김광진(金光珍, 1981년 4월 28일 ~ )은 대한민국의 제19대 국회의원이다.

민주통합당의 제19대 국회의원 청년 비례대표로 국회의원에 당선되어 현재 국방위원회에 소속되어 있다.

국회의원 활동을 하기 전에는 여수시순천시 일대에서 시민운동을 하였다. 민주통합당 입당 이후에는 민주통합당의 청년대표 최고위원과 문재인 캠프 청년특보실장을 역임하였다.

국회 국방위원으로 군 인권 문제를 비롯한 군 관련 현안에 대한 활발한 의정활동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2014년 4월 6일에 국회 사랑재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학력[편집]

경력[편집]

국회[편집]

  • 국회 국방위원회 위원(현)
  • 국회 정보위원회 위원(현)
  • 국회 군인권개선 및 병영문화혁신특별위원회 위원(현)
  •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
  • 국회 여성가족위원회 위원
  • 국회 학교폭력대책특별위원회 위원
  • 국회 청년플랜 2.0 회원
  • 국회 시민정치포럼 회원

새정치민주연합[편집]

  • 새정치민주연합 방산비리조사단 위원(현)
  • 새정치민주연합 을지로위원회 위원(현)
  • 민주당 공공부문 민영화저지 특별위원회 위원
  • 민주당 사이버개입 진상조사단 위원
  • 민주당 국정원 개혁 홍보단 위원
  • 민주당 최고위원
  • 민주당 18대 대선 문재인캠프 청년특보실장
  • 민주당 19대 총선 중앙공동선대위원장

민간·지역[편집]

  • 순천대학교 의과대학 설립추진위원회 위원(현)
  • 순천대학교 총동창회 부회장(현)
  • 순천 남승룡마라톤대회조직위원회 상임고문(현)
  • 순천이수중학교 운영위원(현)
  • 순천고등학교 장학이사(현)
  • 재경 순천중·고등학교 총동창회 부회장(현
  • 민족문제연구소 전남동부지부 사무국장
  • 순천 청소년축제위원회 총무국장
  • 순천YMCA재정이사

가입단체[편집]

  • 국회 청년플랜2.0 정회원
  • 소통과 상생을 위한 헌법연구모임 정회원
  • WFP(유엔세계식량계획)-CPE 연맹 내 의원모임 부위원장
  • 국회장애인복지포럼 정회원

수상[편집]

  • 2014년 시사저널 선정 차세대리더 100인
  • 2014년 올해의 국감인물 (행정부 출입기자 선정, 6인 중 1인)
  • 2014년 경실련 선정 국정감사 우수의원(28인 중 1인)
  • 2013년 경실련 선정 국정감사 우수의원(34인 중 1인)
  • 2013년 국회 사무처 선정 입법 및 정책개발 우수의원(300명 중 9위)
  • 2013년 민주당 선정 국정감사 우수의원
  • 2012년 민주당 선정 국정감사 최우수의원

의정활동[편집]

국회의원 연금폐지[편집]

2012년 6월 국회의원에 당선되고 첫 법안으로 국회의원 평생연금 폐지안을 대표발의하였고, 해당 법안은 본회의를 통과하여 국회의원 연금을 폐지되었다.

군 수통 전면교체[편집]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노후된 병사 수통의 문제를 끊임없이 지적하여 2014년도 예산안에 군 수통 전면교체 예산 배정을 확정시켰다.

게임 관련[편집]

게임을 법적으로 문화예술의 범주에 포함시키는 문화예술진흥법 개정안과, 비영리게임에 대해서 게임등급분류를 면제하는 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발의하였다. 그 외에 게임과 관련된 국회 토론회 등을 개최하고, 국방위원회 소속의원으로서 각종 병영사고의 문제를 게임중독으로 돌리려는 국방부의 시도를 질타하는 등 게임 관련 현안에 대해서도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군사 시설 보안 미비[편집]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군사시설이 구글 위성 지도에 무방비로 노출된 것을 지적하여 해당 정보를 삭제 혹은 모자이크처리 할 것을 주문하였다

군 무료세탁기 설치[편집]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군 내 유료 세탁기는 국군장병들의 월급에 상당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고 지적하여 군 내 무료세탁기 설치를 확정시켰다.

통염함 방산비리[편집]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방위사업청과 해군 사이에 납품비리 등 방산비리를 밝혀내어 군피아(군+마피아)들을 처벌하는데 일조하였다.

논란[편집]

2012년 10월 19일 김광진은 2012년도 국방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국방부에서 민간 업체에서 백선엽 장군과 관련된 뮤지컬을 제작하는 데 4억원을 지원하고자 예산 반영을 추진하기로 한” 사실을 언급하며, "민족의 반역자인 백선엽 장군의 뮤지컬 제작에 세금을 지원하는 것은 부당하다”라고 주장했다.[1] 김광진은 이 주장의 근거로 '친일반민족행위 진상규명특별법에 의한 위원회에서 뽑은 1005명의 친일파 중에 백선엽 장군이 들어간 점', '백선엽 장군의 회고록에 <우리들이 추격했던 게릴라 중에는 많은 조선인이 섞여 있었다. 주위 주장이 다르다 해도 한국인이 독립을 위해서 싸우고 있었던 한국인을 토벌한 것이고 동포에게 총을 겨눈 것은 사실이었고 비판을 받아도 어쩔 수 없다>라고 적힌 것'을 제시했다.[2][3] 이에 대해 새누리당은 "한국전쟁의 영웅 백 장군을 '민족의 반역자'라고 지칭해 백 장군을 포함한 한국 전쟁 참전자의 명예를 훼손했다"고 주장하며 징계안을 발의했으나, 윤리심사자문위원회는 징계를 하지 않기로 결정하였다.[4][5]

함께 보기[편집]

주석[편집]

  1. 야당의원 "백선엽 장군은 민족반역자", 조선일보, 2012.10.21
  2. "백선엽, 친일파 맞는데 왜 사과하나?"미디어스, 2012.10.29
  3. 전쟁영웅 백선엽, 일제시대 행적은?노컷뉴스, 2011.07.01
  4. "백선엽 장군은 민족의 반역자" 막말 논란서울경제, 2012.10.29
  5. 국회 윤리심사자문위, 배재정 김태호 징계의견 제출, 아시아경제, 2012.12.17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