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2015년 러시아 경제 위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4~2015년 러시아 경제 위기(러시아어: Финансовый кризис 2014 года в России)[1][2][3]은 2014년 기간 러시아 루블에 대한 통화의 평가절하가 일어나고 러시아 경제의 둔화된 현상이다.[3][4] 이 경제 위기는 러시아의 최대 수출 품목인 석유 가격이 2014년 6월에서 12월동안 50% 이상 감소하면서 쇠퇴에 영향을 주었다.[3][5]

이 경제 위기는 러시아의 소비자와 기업 모두에게 큰 영향을 주었으며, 금융계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주었다. 특히 러시아 주식 시장인 RTS 인덱스는 12월 초부터 12월 16일까지 30$나 감소하였다.[6]

배경[편집]

더 보기[편집]

각주[편집]

  1. Ekaterina Shatalova (2014년 12월 16일). “Russian Government to Meet on Financial Chaos as Ruble Dives 15%”. 《Bloomberg》. 2014년 12월 16일에 확인함. 
  2. Ami Ginsburg (2014년 12월 17일). “Russian financial crisis’ effect on Israel to escalate”. 《Haaretz》. 2014년 12월 17일에 확인함. 
  3. Justin Lahart (2014년 12월 16일). “Yield Seekers Prone to Russia’s Disease”. 《Wall Street Journal》. 2014년 12월 16일에 확인함. 
  4. Dorning, Mike; Katz, Ian (2014년 12월 16일). “U.S. Won’t Ease Sanctions to Stem Russia’s Economic Crisis”. 《Bloomberg》. 2014년 12월 16일에 확인함. 
  5. Nicole Friedman (2014년 12월 16일). “U.S. Oil Prices Snap Losing Streak”. 《Wall Street Journal》. 2014년 12월 16일에 확인함. 
  6. Ksenia Galouchko and Natasha Doff (2014년 12월 16일). “Russian Stocks Drop 12 Percent”. 《Bloomberg》. 2014년 12월 16일에 확인함.